•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거래소, 괴리율 커진 원유 ETN 투자 주의보
뉴스핌 | 2020-04-07 18:45:00

[서울=뉴스핌] 김형락 기자 = 한국거래소는 오는 8일부터 상장지수증권(ETN) 괴리율이 5일 연속으로 30%를 초과할 경우 하루 동안 매매거래를 정지한다고 7일 밝혔다.

최근 WTI원유 선물 관련 ETN 지표가치와 시장가격 간 괴리율이 확대되면서 투자자 손실 우려가 커졌기 때문이다.

[서울=뉴스핌] 김형락 기자 = 2020.04.07 rock@newspim.com [자료=한국거래소]

거래소 관계자는 "투자자가 ETN을 지표가치보다 비싸게 매수하면 시장가격이 지표가치에 수렴해 정상화되는 과정에서 오히려 투자손실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투자에 각별히 유의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날 장 마감 기준 발행사별 레버리지 WTI원유 ETN 괴리율은 △삼성증권 69.2% △신한금융투자 51.6% △NH투자증권47.7% △미래에셋대우 23.3%다.

거래소는 정규시장 매매거래시간 종료시 실시간 지표가치를 기준으로 산출한 ETN 괴리율이 5매매거래일간 연속 30%를 초과하는 경우 해당 ETN 매매거래를 1일간 정지할 예정이다.

 

rock@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