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무디스 "코로나19, 韓 신용등급 영향 제한적"..."Aa2" 유지
뉴스핌 | 2020-04-07 20:47:00

[서울=뉴스핌] 김세원 기자 = 글로벌 신용평가사 무디스가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을 'Aa2'로, 등급 전망은 '안정적(stable)'으로 유지했다.

6일(현지시간) 무디스는 한국 국가신용등급에 대한 크레딧 오피니언 리포트에서 "코로나19가 한국 경제에 전례 없는 도전을 안겨줬지만, 다각화와 높은 수준의 경쟁력으로 경쟁국에 비해 중기적인 회복력을 보일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자료=뉴스핌 DB]

이어 "코로나19가 무역과 공급망, 투자, 관광 등 여러 분야에서 한국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으며, 일부 산업과 금융기관들은 이미 신용등급 하락 압력을 받고 있지만,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에 미치는 영향은 제한적"이라고 강조했다.

무디스는 또 "건실한 기관은 잠재적인 경제 및 금융 안정성 위험에 완충장치를 제공하는 한편 정부의 재정 기조는 상당한 수준의 경기부양적 지원을 가능하게 한다"며 "지정학적 위험과는 별개로 한국의 주요 신용 압박은 급속하게 고령화되는 인구의 장기적인 경제, 재정적 영향과 연관된다"고 전했다.

아울러 "한반도 평화를 영구적으로 유지할 수 있는 뚜렷한 길이 없다는 점을 고려할 때, 지난해 초 북한의 무기 실험이 재개된 것처럼 주기적으로 긴장 상태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며 "군사적인 충돌은 경제, 정부와 재정의 기능을 해치고, 잠재적인 국가의 지불 시스템을 손상시킬 것"이라고 부연했다.

saewkim91@newspim.com

무디스, 한국 은행업 전망 '안정적'→'부정적'으로 하향 조정
무디스, 현대제철 'Baa2'→'Baa3'로 강등...'부정적' 전망 유지
무디스, 현대차 이어 현대캐피탈 신용등급 하향검토
무디스, 日자동차 빅3 신용등급 일제히 하향조정...S&P도 조정 방침
무디스, 현대·기아차 신용등급 하향조정 검토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