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아시아나, 인천-난징 운항 재개 "105일 만"…한·중 하늘길 첫 오픈
이투데이 | 2020-07-12 09:57:05
[이투데이] 하유미 기자(jscs508@etoday.co.kr)



아시아나항공이 12일 인천~중국 난징 노선 운항을 재개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운항을 중단한지 105일 만의 재개며 아시아나항공은 지난 3월 중국 정부의 방역 조치에 따라 제한됐던 한-중간 하늘길을 재개하는 첫 항공사가 됐다.

인천~난징 항공기는 주1회 일요일 낮 12시 20분 인천에서 출발해 오후 2시 50분 난징에서 돌아오는 일정으로 운항된다.

아시아나항공은 국토교통부와 중국민항국이 한-중 운항노선 확대에 합의하는 등 양 국간 교류 의지 확대 분위기에 발맞춰 중국 운항노선 확대를 위해 전사적인 노력을 기울여왔다.

특히 공격적인 전세기 영업을 통해 국가간 필수 인력 교류에 기여해 왔다. 지난 5월과 6월 두 차례에 걸쳐 LG디스플레이와 LG화학 임직원을 위해 인천공항과 난징공항간에 전세기를 운항했다.

또 중국을 화북, 동북, 산동, 화동, 중남, 서부 등 6개 권역으로 나눠 이를 총괄하는 권역장을 임명하는 등 효율적인 영업망 관리를 위해 조직개편도 단행했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막혔던 항공편 운항 재개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며 “이번 인천~난징 노선 재개가 항공시장 활력을 회복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아시아나항공, 2분기 호실적에도 불확실성 존재 ‘목표가↓’-유진투자
아시아나항공, 3000억 규모 전환사채 발행 결정
아시아나항공, 안전 운항 위해 정비 강화 나서
HDC현대산업개발, 아시아나항공 기업결합신고 마무리…“인수상황 재점검 협의 중”
아시아나항공, 스타얼라이언스와 공동으로 '보건ㆍ위생' 시스템 도입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