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특징주]비디아이, 美 엘리슨 계약금 납입 완료 소식에 ‘상한가’
edaily | 2020-07-14 14:23:49
08/03 장마감
거래량
1,312,668
전일대비
-1.73%
시가총액
1,055억
외인비율
0.31%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이데일리 박정수 기자] 비디아이(148140)가 가격제한 폭까지 올랐다. 비디아이가 미국 신약개발업체 엘리슨 파마슈티컬스 인수를 위한 계약금 납입을 완료해 본격적인 인수절차에 돌입한다는 소식이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풀이된다.

14일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비디아이는 오후 2시 22분 현재 전 거래일보다 29.97%(1930원) 오른 837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비디아이는 엘리슨 지분 51% 취득 계약에 이어 계약금 납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지급된 계약금은 전체 취득액 250억원 가운데 10%에 해당하는 금액이다. 비디아이는 지난 4일 엘리슨의 제3자배정 유상증자에 참여해 51%의 지분을 확보할 수 있는 신주 취득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김일강 비디아이 대표이사는 “최근 대주주 변동이 있었지만, 회사 주요 경영진들은 바이오 중심의 신규사업 추진을 통해 중장기 성장동력을 확보한다는 기존 전략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며 ”기존 사업을 중심으로 회사 펀더멘탈은 상당히 견조하기 때문에 이를 기반으로 바이오 사업 추진도 차질없이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대표는 이어 “올해 상반기까지 연료전지 사업 부문 매출액만 500억원 규모로 플랜트 및 신재생 에너지 사업은 꾸준한 성장세를 보인다”고 덧붙였다.

한편 엘리슨은 미국 뉴저지 소재 제약사로 4개에 달하는 항암 신약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다. 미국 식품의약처(FDA)에서 췌장암 2차 치료제의 임상 3상을 진행 중이며 △폐암 치료제 △소아 골육종 치료제 △뇌암 치료제 모두 FDA에서 임상 2상 이상을 진행하고 있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