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종합] LG, 2분기 영업익 3592억…전자·화학 덕에 "선방"
뉴스핌 | 2020-08-11 19:55:18
09/29 장마감
거래량
347,001
전일대비
+1.51%
시가총액
127,865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서울=뉴스핌] 김선엽 기자 = LG(003550)그룹 지주사인 ㈜LG가 올해 2분기 깜작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LG화학과 LG전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 속에서도 견조한 실적을 기록한 결과다.

핵심 계열사인 LG유플러스와 LG생활건강도 비교적 순항하며 LG그룹 전체의 성장세를 뒷받침했다.

㈜LG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3592억5600만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고 11일 발표했다.

㈜LG 최근 5분기 영업이익률 변화 [서울=뉴스핌] 김선엽 기자 = 2020.08.11 sunup@newspim.com

매출액은 1조4949억9300만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 줄었지만 영업이익이 증가하면서 ㈜LG의 영업이익률은 전년 동기 대비 7.0%p 증가한 24%를 기록했다.

당기순이익은 1312억1100만원으로 전년 동기 5210억4700만원 대비 75% 줄었다.

㈜LG는 LG화학, LG전자, LG유플러스, LG생활건강 등 13개 자회사를 거느리고 있다. 이들 자회사로부터 거둬들이는 배당 및 상표권 수익, 임대수익 등이 주 수입원이다.

올해는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주요 계열사들이 실적 방어에 성공하면서 전년보다 오히려 영업이익률이 개선됐다.

LG화학은 글로벌 전기차 배터리 점유율 1위를 기록하면서 쾌속 순항 중이고 LG전자 역시 지난 2분기 언택트 국면에서 가전 사업이 힘을 받으면서 상반기 영업이익이 4년 연속 1조 5000억원을 상회했다.

LG생활건강 또한 중국 경제가 살아날 것이라는 기대감이 반영됐다. 면세점 사업이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음에도 탄탄한 브랜드력으로 선방했다.

sunup@newspim.com

'가전명가' 삼성·LG전자, 수해 복구 총력전…무상수리 전국 확대
안경처럼 쓰고 영화도 게임도 리얼하게…LGU+, 세계최초 AR글래스 출시
지금이 배터리 독립 적기? …LG화학, '전지사업 분사설' 수면 위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