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코로나 이후 첫 인천~베이징 직항편 열린다…에어차이나, 30일부터 출발
이투데이 | 2020-10-24 15:03:05
[이투데이] 유창욱 기자(woogi@etoday.co.kr)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처음으로 중국 수도 베이징과 한국을 잇는 정기 항공편이 열린다.

23일 중국 국유 항공사인 중국국제항공(에어차이나)는 오는 30일부터 매주 금요일 인천발 베이징 직항편(CA124)을 운항한다고 밝혔다.

애초에 에어차이나는 금요일마다 인천∼베이징 노선을 운항했다. 그러나 한 동안 인천 출발 항공편은 베이징이 아닌 칭다오에 내려야만 했다. 수도 베이징의 방역을 위해 중국 정부가 외국에서 출발한 항공편의 베이징 공항 이용을 막았기 때문이다.

중국 정부는 지난달 초부터 태국, 캄보디아, 파키스탄, 그리스, 덴마크, 오스트리아, 스웨덴, 캐나다 등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된 8개국을 대상으로 정기편의 베이징행 직항을 재개했다. 당시 한국은 대상에서 제외됐다.

중국 정부는 아직 정기편 베이징행 직항 운항 국가를 확대한다는 방침을 발표하지는 않은 상태다.



[관련기사]
[속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77명 발생…사망자 2명 늘어 총 457명
코로나19가 동전발행도 줄였다, 순발행 마이너스 ‘IMF 이후 처음’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77명ㆍ사망자 2명 발생…"단풍철ㆍ핼러윈, 위험 요인"
중 "미국이 코로나19 배상책임 물으면 보복할 것"
美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 8만 명 넘어…팬데믹 이후 최대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