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테슬라, 중국에서 모델Sㆍ모델X 5만여 대 리콜…"서스펜션 결함"
이투데이 | 2020-10-24 16:51:05
[이투데이] 유창욱 기자(woogi@etoday.co.kr)



미국의 전기차 전문업체 테슬라가 중국에서 5만 대 가량을 리콜하기로 했다.

23일(현지시간) CNBC 아시아 등 외신에 따르면 중국 국가시장관리총국(SAMR)은 서스펜션(차량 충격 흡수장치) 결함을 이유로 테슬라 '모델S'와 '모델X' 4만8442대를 리콜한다고 발표했다.

테슬라가 리콜하는 차량은 2013년 9월 17일부터 2017년 8월 16일까지 미국에서 수입한 모델S와 모델X 2만9193대, 2013년 9월 17일부터 2018년 10월 15일 사이 생산한 모델S 1만9249대다.

해당 모델은 미국 캘리포니아주 프리몬트에 있는 테슬라 공장에서 생산했다. 테슬라는 올해 초부터 모델3을 중국 상하이 공장에서 생산하고 있는데, 중국에서 만든 차는 리콜 대상에 포함되지 않았다.

CNBC는 이번 리콜 조치가 미국에도 적용될지는 정해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다만, 미국 국립고속도로교통안전청(NHTSA)은 "테슬라와 함께 해당 사안을 면밀하게 모니터링 중"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컨콜 종합] LG화학 "전기차 화재 책임있는 조치…리튬황 배터리 이르면 2024년 양산"
테슬라, 3분기 사상 최대 매출...5분기 연속 흑자 달성
[종합] 테슬라, 5분기 연속 흑자 달성…S&P500 편입 향해 진격
[특징주] 삼아알미늄, LG화학 테슬라 최대 배터리 공급사 된다는 소식에 상승세
[급등락주 짚어보기] 삼아알미늄, 고객사 LG화학 테슬라향 배터리 공장 증설 '上'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