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속보] 추미애 "장관은 총장 상급자…부하란 표현은 안 써"
한국경제 | 2020-10-26 11:23:14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26일 국회 법사위 법무부 종합감사에 출석해 "법무
부 장관은 검찰총장의 상급자"라며 "부하란 표현은 생경하다. 그런
표현은 쓰지 않는다"고 답했다.

앞서 윤석열 검찰총장은 "검찰총장은 법무부 장관의 부하가 아니다"
라고 발언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