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포스코 광양제철소 폭발사고로 3명 사망
이투데이 | 2020-11-24 20:27:05
[이투데이] 이주혜 기자(winjh@etoday.co.kr)



포스코 광양제철소에서 폭발사고가 발생해 작업 중이던 직원 3명이 숨졌다.

24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2분께 전남 광양시 포스코 광양제철소 내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광양제철소 측은 산소 배관 설비에서 산소가 새어나면서 화재로 추정되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20여분 만인 오후 4시 24분 자체 진화가 완료됐으나 작업자 2명이 심정지 상태로 발견됐다. 소방대원들은 2시간 동안 수색 끝에 숨진 작업자 1명을 추가로 발견했다.

사망자 중 1명은 광양제철소 직원이고, 2명은 협력업체 직원인 것으로 전해진다.

소방당국 등은 자세한 화재 원인을 확인 중이다.

광양제철소에서는 지난해 12월에도 폭발사고가 발생한 바 있다. 광양제철소 내 페로망간공장 옆 시험 발전 설비가 폭발하는 사고로 직원 5명이 크고 작은 부상을 입었으며 인근 이순신대교까지 파편이 튀기도 했다.



[관련기사]
전남 포스코 광양제철소 화재…2명 사망·1명 실종 추정
최정우 포스코 회장, 연임 도전
최정우 회장 "포스코GSP, 회사내 물류 업무 통합 역할에 불과"
포스코에너지, 고용부 주관 '일하는 문화 혁신' 우수기업 대상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