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대한항공, 왕산마리나 1300억에 매각
파이낸셜뉴스 | 2020-11-29 21:17:06
왕산마리나 전경. (뉴스1 DB) © 뉴스1 /사진=뉴스1

[파이낸셜뉴스] 자금난에 처한 대한항공이 왕산레저개발을 매각한다.

29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대한항공은 이달 중순 칸서스·미래에셋대우와 왕산레저개발 매각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거래대금은 1300억원으로, 내년 3월 내로 계약이 마무리될 것으로 보인다.

왕산레저개발은 인천 영종도의 레저시설인 왕산마리나의 운영사로 대한항공이 지분 100%를 보유하고 있다.

대한한공은 자산 매각을 통해 자금 확보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제주 연동 사택 등 유휴 자산 매각을 통해 419억원도 추가로 확보할 계획이다.

기내식과 기내면세품 판매 사업을 팔아 9906억원을 확보하고, 유상증자를 통해 1조1270억원 규모의 자금을 확보해 자구 계획을 이행하고 있다.

한편 대한항공은 채권단과 약속한 송현동 부지 매각이 차질을 빚고 있다. 대한항공은 송현동 부지를 최소 5000억원에 매각하길 희망하고 있지만, 서울시와 합의점을 찾지 못하고 있다.

seo1@fnnews.com 김서원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