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日 닛케이 “한중일 정상회담 연내 개최 어려워”
이투데이 | 2020-12-03 19:45:06
[이투데이] 노우리 기자(we1228@etoday.co.kr)



연내 개최가 예정돼 있던 한중일 3국 정상회의 연내 개최가 어려울 것이라고 일본 니혼게이자이(닛케이)신문이 3일 보도했다.

신문은 정상회의 개최가 보류된 이유로 일제 강점기 징용 문제를 둘러싼 한일 갈등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을 들었다.

의장국인 한국 측이 한중일 3국 정상회의를 열 구체적인 일정이나 의제를 제시하지 않았고, 일본 정부 고위 관료 역시 "연내 개최는 이미 어렵다"는 반응을 보였다고 전했다.

아울러 한국은 내년 초 이후 가급적 이른 시기에 회의를 개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징용 판결에 따른 일본 기업의 자산 강제 매각이 이어진다면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가 한국을 방문하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신문은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연일 500명을 넘어서며 3차 확산 상태에 있는 점도 지목하면서 “문재인 정권의 정상외교 우선순위가 밀리는 한 원인이 되고 있다”고 풀이했다.



[관련기사]
일본 “강제 징용 배상 해결 없으면 한중일 정상회담도 없다”…연내 개최 불투명
청와대 "한중일 정상회의 계속 추진"..."문제 있으면 만나서 풀어야"
일본, 쿼드에 이어 동남아 정상회담…중국 견제 본격화
전경련, 주한일본대사 초청 기업인 간담회 개최…수출규제 완화 요청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