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블룸버그 "삼성전자, 美 파운드리 증설에 11조 투자 검토 중"
이투데이 | 2021-01-22 17:45:05
[이투데이] 노우리 기자(we1228@etoday.co.kr)



삼성전자가 미국 텍사스주에 100억 달러(11조 원)를 투자해 첨단 공정 팹 증설을 고려 중이라고 블룸버그통신이 보도했다.

22일(현지시간) 관련 보도에 따르면 이번 증설은 3나노대 첨단 공정을 짓기 위한 투자다.

이미 텍사스주는 삼성전자 오스틴 공장이 자리하고 있다. 오스틴 공장의 경우 현재 메모리 반도체와 10나노(nm)대 시스템 반도체를 생산하는 두 개의 팹을 운영 중이다.

앞서 지난해 10월 삼성전자가 오스틴 공장 인근 258에이커(약 104만4088㎡)에 달하는 부지를 매입하고, 오스틴 시의회에 개발 승인을 요청하면서 파운드리 증설 가능성은 꾸준히 제기돼 왔다.

삼성이 첨단 공정 증설을 고려하는 것은 경쟁 관계에 있는 대만 TSMC를 따라잡기 위한 시도로 풀이된다. TSMC는 현재 오는 2024년까지 미국 애리조나에 120억 달러를 투자해 5나노 공정 파운드리 공장을 설립하고 있다.

블룸버그는 삼성전자 내부 사정에 정통한 관계자 말을 인용해 "(증설) 계획은 예비적이고 변경될 수 있지만, 올해 착공해 2022년부터 주요 장비를 설치하고 이르면 2023년부터 가동하는 것이 목표"라고 보도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증설 투자 계획과 관련, "아직 확실히 결정된 바 없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삼성전자 생활가전, 한국표준협회 ‘AI+ 인증’ 취득
이재용 부회장 지원 약속받은 삼성 준법위 "실효성 결과로 증명하겠다"
삼성전자, ‘인텔 파운드리’ 계약 따냈나…美 IT 매체 보도
삼성전자, 5G 이동통신장비 국제 보안 인증 획득
“원익IPS, 삼성전자 반도체 투자 수혜로 ‘목표가↑’” - 삼성증권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