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중소기업 일자리 매칭ㆍ취업까지...중기부 ‘맞춤형 지원 사격’
이투데이 | 2021-01-24 12:03:07
[이투데이] 윤기쁨 기자(modest12@etoday.co.kr)



중소벤처기업부는 구직ㆍ구인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 구직자와 중소기업의 인력수급 불일치 해소를 위해 ‘기업인력애로센터 활용 취업지원’ 사업을 시행한다고 24일 밝혔다.

기업인력애로센터는 청년 등 구직자와 구인 중소기업의 수요를 현장 맞춤형으로 제공하기 위해 2017년 3월부터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하 중진공) 16개 지역본부에 설치해 중소벤처기업과 구직자의 일자리 매칭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지난해 코로나19로 어려운 가운데 취업시장의 환경변화에 맞춰 기업인력애로센터를 중심으로 구직자 직무교육, 현장코칭 실습, 취업컨설팅과 중소기업에 취업 연계를 차질없이 지원해 2020년 총 3521명의 취업 성과를 시현했다.

지역 현장의 맞춤형 취업지원 강화를 위해 올해 사업규모를 전년 대비 14.9% 증가한 100억 원으로 확대해 다양한 분야의 구직자와 중소벤처기업 간 연결자로서 일자리 매칭을 지원한다.

구체적으로 △구직자 직무교육 및 취업매칭 지원 △대ㆍ중소기업 상생일자리 프로그램 운영 △현장코칭 숙련인력 양성ㆍ공급 △스마트제조기업 일자리패키지 지원 등을 시행한다.

중소기업에 취업 의사가 있는 청년장병 중심으로 직무와 취업역량 제고를 위한 맞춤형 교육을 실시하고 전역 이후 바로 중소기업에 취업할 수 있도록 ’취업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코로나19에 따른 채용시장의 변화된 구인방식에 맞춰 ’비대면?온라인 일자리 박람회‘를 구직자·구인기업 대상을 주제별로 특화하여 개최하는 등 일자리 매칭을 위한 ’만남의 장‘도 확대한다.

대기업의 우수한 교육?훈련 인프라를 활용해 청년 구직자에게 직무역량교육을 실시한 후 대기업 협력 중소기업에 즉시 취업할 수 있도록 대기업(중견기업)과 협력프로그램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 정부의 스마트제조혁신 고도화 추진 전략에 따른 스마트공장 도입기업의 원활한 전문인력의 양성과 공급을 위해 ’스마트제조기업 일자리패키지‘ 사업을 신설했다. 스마트공장 도입기업에 40대 경력직 구직자를 중심으로 구직자와 구입기업 간 ’취업매칭-스마트공장교육-사후관리‘까지 일괄 지원한다.

사업참여를 희망하는 중소벤처기업과 구직자는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기업인력애로센터 누리집에 신청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관련기사]
중기부, 스마트 제조혁신 위해 4376억 원 지원
중기부, 제조 중소기업 기술개발 지원 강화
권칠승 중기부 장관 후보자 "손실보상제 도입 필요"
권칠승 중기부 장관 후보자 “‘친문’ 논란 알고 있다”
[포토] 인사청문회 준비 첫 출근하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후보자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