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모태펀드 6200억 원 출자...“1.4조 벤처펀드 결성한다”
이투데이 | 2021-03-07 12:03:10
[이투데이] 윤기쁨 기자(modest12@etoday.co.kr)



올해 모태펀드 1차 정시 출자사업에서 최종 38개 펀드가 선정됐다. 모태펀드가 6200억 원을 출자해 1조4000억 원 규모 벤처펀드를 결성할 예정이다.

중소벤처기업부는 7일 한국벤처투자와 진행한 ‘모태펀드 2021년 1차 정시 출자사업’ 선정을 마쳤다고 밝혔다. 총 132개 펀드가 신청했으며 심의를 통해 최종 38개 펀드가 선정됐다.

최종 선정된 38개 펀드에 모태펀드가 6200억 원을 출자하며 민간 투자자금 약 8000억 원이 매칭돼 총 1조4224억 원 규모로 조성된다.

이번 출자사업은 3.1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최종 선정한 벤처펀드는 상반기까지 조속히 조성을 위해 노력하고 한국판 뉴딜 분야와 혁신성장,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분야 등에 투자될 예정이다.

한국판 뉴딜의 상징인 ‘스마트 대한민국펀드’는 1차 정시 출자사업을 통해 7000억 원을 선정했다. 분야별로 △비대면 10개 펀드(3750억 원) △바이오 1개 펀드(1250억 원) △그린 뉴딜 5개 펀드( 1250억 원)가 선정됐다. 대기업ㆍ유니콘 등 멘토 기업이 후배 기업의 후원자로서 펀드 조성에 참여하는 멘토 기업 매칭 분야도 4개 펀드 750억 원이 선정됐다.

‘스마트 대한민국펀드’는 지난해 조성된 1조3000억 원과 이번에 선정된 7000억 원 등 총 2조 원 규모다. 혁신 스타트업과 벤처기업이 비대면, 바이오, 그린 뉴딜 분야에서 일자리 창출과 글로벌 시장 선점에 나설 수 있도록 투자한다.

또 혁신성장 신산업 육성을 위해 3대 혁신 인프라 데이터, 네트워크, 인공지능(DNA)과 3대 신산업(시스템반도체, 미래차, 바이오ㆍ헬스)에 투자하는 ‘DNAㆍBIG 3 펀드’를 1000억 원 선정했다. 성장단계에 돌입한 혁신기업을 유니콘 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대규모로(기업당 50억 원 이상) 투자하는 ‘스케일업 펀드’는 2500억 원 선정했다.

또 ‘소재부품장비펀드’를 1087억 원 선정해 소부장 강소기업 100, 스타트업 100 등 우리나라 소재부품장비 분야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공연ㆍ콘텐츠, 여행ㆍ관광업종 기업과 재창업기업 등에 중점 투자하는 ‘버팀목 펀드’를 1922억 원 선정했다. 매출ㆍ수출 감소 등 어려움에 부닥친 유망기업이 위기 속에서도 기회를 모색할 수 있도록 투자에 나선다.

사업 경력 3년 이내 창업 초기기업에 투자하는 ‘창업 초기펀드’를 715억 원 선정했다. ‘창업 초기펀드’는 이번 1차에 이어 2차 정시 출자사업을 통해 약 1500억 원을 추가 조성할 예정이며, 현재 공고 중이다.

이번에 선정한 펀드는 조속히 결성을 마치고 개별 벤처캐피털을 통해 본격적으로 투자가 이뤄질 예정이다.

중기부 양승욱 벤처투자과장은 “코로나19에 따른 대면 기회 감소에도 불구하고 모태펀드의 과감한 마중물 역할에 힘입어 ‘2020년 벤처펀드 결성ㆍ벤처투자’ 모두 역대 최대를 기록, 제2 벤처 붐을 이어가고 있다”며 “모태펀드 2021년 출자사업을 통해 선정된 벤처펀드가 한국판 뉴딜의 핵심 주역인 혁신벤처기업의 창업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적극적으로 나서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지난해 벤처펀드 6.6조 원 결성, 역대 최대 실적
지난해 벤처투자 역대 최대 4.3조 원...“바이오·IT 견인”
중기부, 모태펀드 5000억 출자...“벤처펀드 9000억 조성”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