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무보, 베트남 ‘프렌들리 브릿지’ 건설 지원금 5000만원 전달
이투데이 | 2022-05-22 11:15:03
[이투데이] 세종=박병립 기자(riby@etoday.co.kr)


▲ 이인호 한국무역보험공사 사장(왼쪽 세번째)이 이달 19일 김동경 아시아교류협회 협회장(왼쪽 네번째)에 베트남 프렌들리 브릿지 프로젝트의 여섯번째 다리 건설을 위한 후원금을 전달했다.(사진제공=한국무역보험공사)


한국무역보험공사(이하 무보)는 이달 19일 아시아교류협회에 베트남 ‘프렌들리 브릿지(Friendly Bridge) 프로젝트’ 다리 건설 지원금 5000만 원을 전달했다.

‘프렌들리 브릿지 프로젝트’는 메콩강 인근 아세안 국가 농촌지역에 안전하고 튼튼한 다리를 건설하여 마을 주민과 아이들의 이동권을 보장하고 원활한 물자 이동을 돕는 후원 사업이다.

무보가 이번에 후원하는 여섯번째 안전다리(Kenh T1 Bridge)는 호치민 서쪽 160㎞에 있는 미투언(My Thuan)에 길이 27.6m, 폭 3.3m로 건설돼 2000여 가구 8000여 주민들의 안전한 이동을 도와 지역사회 발전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사업 후원금은 베트남 현지의 협력기관과 공사업체로 전달되며, 다리는 무보와 아시아교류협회의 관리6감독 하에 약 6개월의 건설기간을 거쳐 올 11월 최종 완공 예정이다.

우리기업의 새로운 활동무대로 급부상한 베트남은 우리나라 3대 수출국이자 RCEP·CPTPP 등 정부가 추진하는 신통상정책의 주요 대상 국가로, 이번 사회공헌 사업은 한-아세아 상생협력을 한층 강화하고 보다 적극적으로 ESG 경영을 실천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고 무보는 설명했다.

무보는 2020년 하이퐁 공단 지역에 프로젝트 금융 지원 과정에서 우리 기업에 근무 중인 베트남 현지 직원들을 대상으로 한국어 교육 사업을 함께 진행해 우리 기업에 대한 긍정적인 이미지 구축과 양국 간 협력관계 강화에 힘쓴 바 있다.

이인호 한국무역보험공사 사장은 “공사 창립 30주년을 맞아 무보의 포용과 상생의 가치를 더 많은 국가의 사람들과 함께 나누게 된 것을 뜻깊게 생각한다”며 “ESG 선도 기관으로서 국경을 넘어 사회적 책임을 지속적으로 실천하여 지구촌과 함께 번영하는 상생의 관계를 구축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



[관련기사]
무보, 중소·중견기업 ESG 경영성과 확산 지원에 앞장선다
무보, K-SURE 해외신용정보센터 조회수 35%↑…글로벌 위기에 기업 관심 커져
무보, 2차 전지 제조설비 업체 찾아 애로 청취
무역보험공사, 창업진흥원과 손잡고 해외진출 창업기업 지원
EU ESG 공급망 실사 법제화하면 반도체 등 주요업종 영향권…110여개 기업 고위험군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