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정의선 회장, 인도네시아 도착…현지 정부와 전기차 로드맵 논의 전망
이투데이 | 2021-10-24 16:39:04
[이투데이] 김준형 기자(junior@etoday.co.kr)


▲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사진제공=현대차그룹)


내년 1월부터 인도네시아에서 본격적인 완성차 생산을 추진 중인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이 현지 정부의 전기차 로드맵을 논의한다.

24일 현대차그룹과 관련 업계 등에 따르면 이날 정의선 회장은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에 도착, 본격적인 현지 일정에 나섰다.

25일 자카르타 북부 JI엑스포에 참석할 것으로 알려진 정 회장은 이 자리에서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을 포함한 정부 인사들과의 만날 것으로 관측된다. 인도네시아는 이번 행사를 통해 정부 차원의 '전기차 로드맵'을 발표할 예정이다.

정 회장은 인도네시아 정부 측에 현지 전기차 생산과 판매 등을 위한 협력을 요청할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현대차는 자카르타 외곽 '브카시'에 아세안 첫 생산공장을 마무리하고 내년 1월부터 내연기관차를 양산할 계획이다. 이어 3월에는 현지에서 첫 전기차 생산도 추진 중이다.

현대차그룹은 인도네시아에서 전기차는 물론, 관련 부품들을 생산해 아세안 전기차 시장을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인도네시아는 전 세계 니켈 매장량의 20%를 보유 중이다. 이 밖에 망간과 코발트 등 배터리 원료 물질을 갖춘 국가다.

앞서 현대차그룹은 완성차 공장 이외에 인도네시아에 LG에너지솔루션과 1조2000억 원을 투자, 배터리셀 합작공장 건설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현대차, BTS와 탄소중립 알린다…소셜 미디어 활용한 챌린지 시행
"전기차ㆍUAM이 한자리에"…현대차ㆍ기아, 대구 국제 미래차 엑스포 참가
현대차, 브랜드 가치 152억 달러 달성…7년 연속 세계 30위권 유지
롯데百, 현대차 '캐스퍼' 경품으로 쏜다… '창립 42주년' 기념
현대차ㆍ기아 친환경차 수출 35.6% 증가…하이브리드가 효자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