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美 1월 신규일자리 15만1000개…'기대 못 미쳐'
아시아경제 | 2016-02-06 10:26:42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미국 신규일자리 증가량이 기대에 못 미치며 고용시장 호조의 지속 가능성에 대한 우려가 높아졌다.

미국 노동부는 지난달 비농업부문 신규일자리 증가량이 15만1000개를 기록했다고 5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실업률은 4.9%를 기록했다.

이는 고용시장 호조와 부진을 가르는 기준선인 20만개를 4개월만에 하회한 것이다. 지난해 8월, 9월 신규일자리는 20만개를 하회했지만, 10월부터는 다시 20만개를 상회했다.

지난해 11월의 신규일자리 증가량은 기존 25만2000개에서 28만개로, 지난해 12월 신규일자리 증가량은 29만2000개에서 26만2000개로 각각 수정됐다.

전문가들의 전망치도 크게 하회했다. 금융시장 전문가들이 예상한 지난달 신규일자리 증가량은 18만5000~19만개였으며, 실업률은 5%였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굿모닝증시]10月 美고용지표에 쏠리는 눈
[골드메이커]미국 8월 고용지표, 엇갈린 방향에 갸우뚱
[굿모닝증시]여전히 불투명한 美금리인상 시점
美 실업률 낮아졌지만 취업자수 부진…예상 밑돌아 (상보)
美 8월 고용지표 예상하회…실업률 5.1% (2보)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