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3분기 제조업 전망 전분기 대비 하락…기계철강섬유 등 "흐림"
뉴스핌 | 2019-07-14 12:03:00

[서울=뉴스핌] 김신정 기자 = 올 3분기 제조업 경기가 전분기보다 더 나빠질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산업연구원은 14일 국내 제조업체 1050곳을 대상으로 경기실사지수(BSI)를 조사한 결과 3분기 시황 전망이 90, 매출 전망은 96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BSI는 100을 기준으로 그 이상이면 전 분기보다 경기가 좋아질 것이라는 전망이 더 우세하다는 것을 뜻하고, 100 미만이면 그 반대를 의미한다.

3분기 시황과 매출 전망 모두 100 밑으로 전분기 대비 동반 하락했다. 시황은 전분기(98)보다 8포인트, 매출은 전분기(102)보다 6포인트 각각 떨어졌다. 내수(95)와 수출(98) 전망치도 전분기와 달리 기준선 밑으로 동반 하락했다. 설비투자(98), 고용(98) 역시 100을 밑돌았다.

[표=산업연구원]

3분기 업종별 매출 전망은 전자, 화학, 정밀기기 등을 제외한 대다수 업종에서 100보다 낮게 나타났다.

전자(107), 화학(102), 정밀기기(107) 등에서 100을 웃돌았고 기계장비(89)와 철강금속(89), 전기기계(94), 섬유(87) 등에서는 100 밑으로 떨어졌다. 반도체(94)와 자동차(92)와 조선·기타운송(99)은 전분기와 비슷한 수준이다.

내수 경기는 1분기(75)보다 17포인트 오른 92로 비교적 큰 폭으로 상승했다. 수출(96)도 4분기 만에 상승했다. 설비투자(99)와 고용(96)은 1분기와 비슷한 수준이었다.

 

aza@newspim.com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