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與, 소재부품장비인력특위 19일 첫 전체회의... 정세균·성윤모 참석
뉴스핌 | 2019-08-19 06:00:00

[서울=뉴스핌] 김준희 기자 = 더불어민주당이 19일 일본 무역 보복에 대응하기 위해 꾸린 소재부품장비인력발전특위(발전특위) 첫 전체회의를 개최한다. 이날 회의에는 정부 인사까지 참여해 실효성 있는 대책으로 이어질지 주목된다.

발전특위는 19일 오전 7시30분 국회 의원회관에서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등이 참석하는 가운데 첫 전체회의를 진행한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정세균 대책위원장이 13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일본 수출규제대응 당정청 상황정검 및 대책위원회 1차 회의에 참석 하고 있다. 2019.08.13 leehs@newspim.com

발전특위는 소재·부품·장비 국산화에 관련된 산업과 인력을 집중 육성하고 지원하는 등 대책 마련을 위해 지난달 31일 설치됐다. 

위원장을 맡은 정세균 전 국회의장은 기업인 출신으로 산업자원부 장관을 역임한 6선 의원이다. 산업계 이해가 깊은 정치인으로 꼽힌다.

첫 회의가 열렸던 지난 8일 정 위원장은 “정부는 소재부품발전산업 발전의 큰 틀을 짜지만 우리는 당장 피해 입는 기업들에게 시급한 과제가 뭔지 중점적으로 살피고 해결하겠다”고 특위 방향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우리 특위는 감정적 공방보다는 냉정하고 합리적인 자세로 대안을 제시하고 힘을 모아가겠다”고 밝힌 바 있다.

 

zunii@newspim.com

홍남기 “내년 소재부품장비 자립화 예산 총액 2조원 반영”
이낙연 "소재부품장비 예산지원…원천기술 M&A도 지원할 것"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