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트럼프, 애플 CEO와 관세·삼성전자 주제로 대화
뉴스핌 | 2019-08-19 07:33:00
09/17 09:09
거래량
390,178
전일대비
-0.32%
시가총액
2,802,813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12,345,747
매매신호
매도

[서울=뉴스핌] 최원진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와 만나 대(對)중국 관세와 삼성전자(005930)에 대해 대화를 나눈 것으로 밝혀졌다.

18일(현지시간) 미 경제 매체 CNBC는 이날 트럼프 대통령이 취재진에게 이같이 밝혔다고 보도했다. 

쿡 CEO는 삼성전자가 애플과 달리 제조의 상당 부분을 한국에서 하고 있다며 관세란 장애물에 직면하고 있지 않다는 점을 언급한 것으로 전해졌다.

트럼프 대통령은 애플이 관세를 지불하기 어려운 상황이라는 점에서 쿡 CEO가 일리 있는 발언을 했다고 말했다.

그는 취재진에게 "그(쿡 CEO)는 매우 설득력 있는 주장을 한 것 같다"며 "관세를 내지 않아도 되는 매우 좋은 회사와 경쟁해야 하는 상황에서 애플이 관세를 지불하기란 어렵다"고 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16일 쿡 CEO와 저녁식사를 할 것이라고 트윗한 바 있다.

트럼프 행정부는 9월 1일로 예정된 3000억달러어치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10% 관세 부과를 일부 12월 15일로 연기했다. 휴대폰 등 가전제품과 일부 품목만 관세 부과를 연기한 것이다. 이는 크리스마스 등 공휴일을 앞두고 소비 심리가 위축될까 우려해 내린 조처다. 

애플은 내달에 새로운 아이폰 모델을 출시한다. 

러시아 모스크바의 한 소비자가 애플 매장에서 아이폰을 만져 보고 있다. 2018.09.28. [사진=로이터 뉴스핌]

wonjc6@newspim.com

추가 관세 놓고 美-中 '신경전' 9월 담판 험로 예고
“추가 관세 전면 철회하라” 美 양보에 中 으름장
美 상무장관 “중국산 제품 일부 관세 유예에 대한 중국측 대가 없다”
트럼프, '홍콩 특별 지위' 카드로 중국과 무역협상 가속화
트럼프 "美·中 무역전 짧게 끝날 것…시진핑과 곧 통화"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