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복지부,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 자제 권고
파이낸셜뉴스 | 2019-09-21 13:01:06
미국 내 액상 전자담배 관련 폐질환 530건, 사망 8건 보고.. 인과관계 규명 중

[사진=뉴시스]

[파이낸셜뉴스] 보건복지부가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 자제를 권고했다.

보건복지부는 ‘국민건강증진정책심의위원회 금연정책전문위원회’ 심의를 거쳐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 자제를 권고한다고 20일 밝혔다.

최근 미국 내에서는 액상형 전자담배와 관련한 중증 폐질환 환자 및 사망자가 발생하고 있다. 현재까지 확인된 미국 내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 관련 중증 폐질환 발생은 530건, 사망은 8건이다. 아직 국내 보고 사례는 없다.

미국 정부는 현재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과 '중증 폐 질환'과의 인과관계를 규명 중에 있으며 조사가 완료될 때까지는 사용을 자제할 것을 권고했다. 이에 따라 복지부도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에 따른 유사사례 발생을 차단하고, 국내 점검을 강화하기로 했다.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자 중 호흡기계 이상증상(기침, 호흡곤란, 가슴통증) 등이 있는 경우에는 즉시 병의원을 방문하는 것이 좋다. 또 진료 의사는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과의 연관성을 검토하고 연관성이 인정되는 경우 즉시 질병관리본부에 보고해야 한다.

이밖에 보건복지부가 주관해 관계부처·전문가로 구성된 '상황 대응반'을 운영하고 국내 중증 폐질환자 모니터링 결과 및 외국의 추가 조치 현황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하여 필요한 경우 판매금지 등 보다 강력한 추가 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정영기 보건복지부 건강증진과장은 "젊은층을 중심으로 궐련형 전자담배, 액상형 전자담배 등 신종담배 사용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적극적인 대응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전자담배 #사망 #자제권고

hoxin@fnnews.com 정호진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