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우리금융그룹, 태풍 '미탁' 피해복구 위한 특별 금융지원
한국경제 | 2019-10-04 13:59:33
08/14 장마감
거래량
1,547,551
전일대비
-1.19%
시가총액
65,726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우리금융그룹이 초강력 태풍 '미탁'으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과 소상
공인 등에 대한 금융지원에 나선다.

4일 우리금융그룹에 따르면 우리은행은 피해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과 주민을
대상으로 이달 31일까지 특별 금융지원을 실시한다.

피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3억원 범위 내의 운전자금 대출이나 피해실태 인
정금액 범위 내의 시설자금 대출을 지원한다. 기존대출은 1년 범위 내에서 만기
연장이 가능하고 분할상환 납입기일은 유예 받을 수 있다.

피해지역 주민에게는 개인 최대 2000만원의 긴급 생활자금 대출과 대출금리 최
대 1% 포인트 감면, 예적금 중도해지 시 약정이자 지급, 창구송금수수료 면제
등이 지원된다.

우리카드는 피해 고객을 대상으로 올해 말까지 청구되는 카드 결제대금을 최대
6개월까지 유예한다. 피해 발생 후 결제대금이 연체된 고객의 경우 신청자에
한해 접수일로부터 3개월까지 연체이자를 면제하고 관련 연체기록을 삭제한다.


우리금융지주 관계자는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지역주민과 소상공인,
중소기업에 대출 지원, 금리 및 수수료 감면 등을 지원할 계획"이라며 &q
uot;피해 기업과 주민들이 빨리 재기해 일상으로 복귀하는 데 힘이 되고자 한다
"고 밝혔다.

이송렬 한경닷컴 기자 yisr0203@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