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2019 제네시스 챔피언십 성료…우승자 임성재 선수에 G70 수여
뉴스토마토 | 2019-10-14 01:00:00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는 이달 10일부터 13일까지 인천 송도 잭 니클라우스 골프클럽 코리아에서 개최된 ‘2019 제네시스 챔피언십’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고 밝혔다. 13일 제네시스에 따르면 이번 대회에는 3만8000여명의 갤러리가 참여했다.

제네시스는 최종 합계 282타로 우승한 임성재(21세, CJ대한통운 소속) 선수에게 상금 3억원과 함께 중형 럭셔리 스포츠 세단 제네시스 ‘G70’와 ‘2020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 및 ‘2019 더 CJ컵 앳 나인브릿지’ 출전권을 제공했다.

KPGA 코리안 투어 최고 상금 규모이자 최경주, 임성재 등 대한민국 남자 골프를 대표하는 주요 선수들이 대거 출전해 기대를 모은 ‘2019 제네시스 챔피언십’은 올해도 한국 남자 골프 문화 활성화에 기여했다는 점에서 호평을 받았다.

제네시스는 선수들이 심리적 부담을 덜고 최고의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경기 전일 저녁 공식 만찬인 ‘플레이어스 디너’를 열고, 선수 가족들을 위한 ‘패밀리 라운지’를 운영하는 등 세심한 배려를 아끼지 않았다.




2019 제네시스 챔피언십이 13일 마무리됐다. 사진/제네시스




뿐만 아니라 갤러리들이 즐길 수 있는 미쉐린 푸드존을 운영하고 스크린골프, 미니올림픽 게임, 가상현실 놀이터 등 미식, 문화 등에 관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서의 면모를 보였다.

대회 3라운드 종료 이후에는 ‘JAZZ ON GREEN’ 콘서트를 열어 갤러리와 지역 주민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을 마련하고, 시승 프로그램을 운영해 제네시스 브랜드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올해 ‘2019 제네시스 챔피언십’에는 100여명의 제네시스 직원들이 직접 갤러리 안내와 참가 선수들의 스코어 기록 등 경기 진행을 위한 마샬(Marshall, 경기 진행요원)로 활동하고, 인천 지역 주민들도 자원봉사자로 참여해 이목을 끌었다.

제네시스 관계자는 “대회장을 찾아주신 골프 팬들과 열정적으로 대회에 임해준 선수들 덕분에 올해도 제네시스 챔피언십을 성황리에 마칠 수 있었다”라며 “제네시스는 앞으로도 골프 종목을 지속적으로 후원해 한국 남자 골프 활성화에 기여하고, 문화·미식·라이프 등에 걸쳐 고객들에게 다채로운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