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美 고위 관계자 "안보리서 北 인권 문제도 다룰 것"
뉴스핌 | 2019-12-11 05:25:00

[뉴욕=뉴스핌]김근철 특파원=미국 정부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와 관련한 유엔 안보리 회의에서 북한 인권 문제도 논의할 것이라고 밝혔다. 

미 정부 고위 당국자는 10일(현지시간) 언론과의 전화 브리핑에서 당초 이날로 예정됐던 안보리 인권 회의가 취소된 배경을 묻는 질문에 대해 "우리는 북한의 그 사안들을 다룰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고 미국의소리 방송(VOA)이 보도했다. 

VOA에 따르면 이 당국자는 "(11일 개최되는) 유엔 안보리가 북한의 미사일 발사와 관련한 최근의 전개 상황에 대한 종합적인 최신 정보를 논의하게 된다"면서 "우리는 그것이 안보리를 제일 잘 활용할 수 있는 방안으로 인식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안보리의 유럽 이사국들은 북한 인권 상황을 논의하기 위한 안보리 회의를 10일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미국정부는 11일 북한의 미사일 도발을 함께 다룰 안보리 회의 개최를 요구하면서 이를 취소시킨 것으로 알려졌다. 

유엔 본부에서 안전보장이사회 회의가 진행되고 있다. [사진=로이터 뉴스핌]

kckim100@newspim.com

[종합] 폼페이오 "北, 비핵화· 장거리미사일 발사 중지 약속 준수 기대"
정경두 "北 동창리 엔진시험에 깊은 우려…긴장 고조행위 중단하라"
외교부 "北 도발 논의 유엔 안보리 회의에 참석할 것"
유엔 "北, 美와 비핵화 실무협상 재개해야...외교적 해결이 유일한 길"
[종합] 로이터 "北 도발 다룰 안보리 11일 개최..美 요구"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