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경남 김해서 조류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검출…H5N9형 3번째
뉴스핌 | 2019-12-15 13:35:00

[세종=뉴스핌] 이규하 기자 = 경남 김해시 진영읍 화포천 일대에서 채집한 야생조류 분변시료에서 H5N9형 조류인플루엔자 바이러스가 검출됐다. 경남 일대의 H5형 조류인플루엔자 바이러스 검출은 이번이 3번째다. 이번 검출의 고병원성 여부는 1~2일 정도 소요될 전망이다.

15일 환경부에 따르면 국립환경과학원은 지난 10일 경남 화포천 일대에서 채집한 야생조류 분변시료에서 H5N9형 조류인플루엔자 바이러스를 검출했다.

이에 따라 검출지점의 반경 약 10km 내에서 낙동강유역환경청과 함께 야생조류분변, 폐사체 예찰이 강화된다.

농림축산검역본부 및 해당 지자체 등 관계기관에도 H5형 조류인플루엔자 바이러스 검출사실을 14일 통보한 상태다.

정원화 환경과학원 생물안전연구팀장은 "올해 경남에서 H5형 조류인플루엔자 바이러스 검출은 창녕 우포늪과 장척 저수지에 이어 3번째"라며 "고병원성 확인에는 1~2일 정도 소요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핌=이형석 기자] 겨울철새. 2016. 12. 02. leehs@newspim.com

judi@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