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최헌규특파원의 금일중국] 취준생 9백만 인터넷 채용시장 활활, 코로나이후는 무접촉 경제시대
뉴스핌 | 2020-03-26 11:35:00

[뉴스핌 베이징 = 최헌규 특파원] '비대면 무접촉 업무수행, 원격 재택근무와 원격 의료, 원격 화상회의, 온라인 교육, 인터넷 영화관람, 관람및 입장권 인터넷 사전 예약, 온라인 기업 상장(上場), 인터넷 생방송 마케팅....'

두달여 동안 지속된 코로나19는 중국인들의 생활과 비즈니스 각 분야에 걸쳐 이루 헤아릴 수 없이 많은 변화를 가져왔다. 이가운데 일과성 현상도 있지만 많은 경우 중국 경제 사회의 디지털 전환에 있어 코로나 이후 새로운 조류를 형성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코로나19의 지루한 터널이 끝나가는 가운데 중국 졸업 시즌이 6월로 코앞에 닥쳤다. 올해는 작년보다 40만명이나 많은 874만명의 졸업생, 즉 취업 준비생(취준생)들이 캠퍼스를 나와 일자리를 찾아나선다. 하지만 아직 코로나19 재확산에 대한 우려 때문에 이리저리 몰려다니면 원서를 내고 줄을 서서 면접을 하고 그럴 사정이 못된다.

그렇다고 인력자원이 필요한 기업들이나 900만 명에 가까운 취준생들이 모두 그냥 넉 놓고 있는 게 아니다. 지금 이 순간 수면 하, 즉 인터넷 공간에서는 어느때 보다 뜨거운 취업전쟁이 펼쳐지고 있다. 올해는 오프라인 채용 기업이 거의 눈에 띄지 않고 있다. 코로나19 사태로 기업들의 채용 형태가 '면대면(面面)' 에서 온라인 비대면(스크린) 접촉방식으로 바뀌었기 때문이다.

[뉴스핌 베이징 = 최헌규 특파원] 코로나19 사태의 한가운데서 중국에선 상반기 870만명의 대졸 취준생이 쏟아져 나온다.  중국 채용 시장에서는 요즘 코로나19 때문에 비대면 인터넷 채용 방식이 추세로 자리잡고 있다. 중국의 한 기업이 비대면 인터넷 화상 면접 방식으로 채용 시험을 치르고 있다. [사진=바이두] 2020.03.26 chk@newspim.com

기업들은 인터넷상에서 채용 공고를 띄우고 신입사원 채용 설명회도 모두 온라인 공간에서 수행한다. 이력서와 입사 지원서도 인터넷으로 만 받는다. 통상 두번에 걸친 시험(면접)과 내부 평가 작업 역시 죄다 인터넷 스크린 공간에서 진행한다.

중국 당국은 6월 대학졸업을 앞두고 3월 20일 '1천 만 명 인터넷 채용 100일 작전'이라는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여기에는 온라인 비즈니스 플랫폼으로서 요즘 중국에서 가장 핫한 더우인(音)과 즈푸바오(支付) 등이 참여했다.

더우인은 난카이(南) 대학을 비롯한 100개 대학 및 화웨이 징둥 등 중국 국내외 500대 기업 30개사와 손잡고 대졸 취준생 채용(취업) 전문코너를 운영하고 나섰다. 이를통해 500회의 인터넷 채용 공동 설명회를 개최해 나갈 계획이다.

즈푸바오도 100만 명 인터넷 무접촉 채용 박람회를 개최하고 나섰다. 이 취업 중개 알선 활동에는 하이얼(海)과 핑안(平安) 중궈롄통 (中通) 등 6만 개 기업이 참여했다. 인터넷과 신 정보산업 금융 교육훈련 무역 등 10여개 분야에서 수십만명의 취업 활동을 지원할 예정이다.

코로나19 공포가 한창이던 지난 2월 24일 중국증시(상하이 증시) 사상 처음 인터넷 상장(上場)을 진행해 눈길을 끈 우한시 소재 양핀푸즈(良品子)는 인터넷 채용 형식으로 6500명을 뽑겠다고 밝혀 전 사회적으로 다시 한번 주목을 받고 있다.

양핀푸즈는 채용 공고와 원서제출 1, 2차 면접(인터넷 스크린) 평가 연봉상담 고용 계약 등의 절차를 전부 인터넷으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공고 수일째인 3월 24일 현재 벌써 2만통에 가까운 원서가 온라인으로 접수가 됐다.

[뉴스핌 베이징 = 최헌규 특파원]  코로나19가 기승을 부리는 동안 중국에서는 약 소비도 배달 앱을 통한 주문 배송으로 이뤄졌다. 코로나19는 주민생활과 비즈니스의 전통적인 관행들을 바꿔놨다. 배달 앱 '어러머'와 제휴한 베이징의 한 약국이 소비자가 주문한 약을 지어 택배 코너에 비치해 놓고 있다. 택배기사는 이 약을 아파트 단지 출입문 밖에 있는 무인 접촉 배송대에 가져다 놓고 주문자에게 전화를 걸어 가져가게 한다.  2020.03.26 chk@newspim.com

 

인터넷 채용방식은 시간과 공간 제약이 별로 없이 채용 기업이나 구직자 모두에게 충분한 기회를 제공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으로 꼽힌다. 양핀푸즈 관계자는 "인터넷 채용은 호텔 등 오프라인 면접 공간을 준비하는 것부터 필요 인원 동원 및 각종 비품 등 막대한 시간 및 경제 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잇점이 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사태는 중국 경제사회가 5G와 IOT 등 '신기건(신형 기초설비)'의 바탕하에서 한단계 더 깊숙히 디지털 경제 사회로 전환해 가는 모멘텀이 되고 있다. 취업 시장의 비대면 인터넷 접촉외에도 이번 코로나 사태 기간중 중국에서는 원격 재택 근무가 크게 유행했다. 또 인터넷 생방송 마케팅과 인터넷 교육, AR 쇼핑, 무접촉 배송, 원격 의료가 더이상 낮설지 않은 현상이 됐다.

빅데이터와 AI 원격 의료 전자상거래 모바일 결제 등은 중국의 코로나 19 예방 퇴치와 경제 재건에도 큰 역할을 했다. 인터넷 디지털 경제는 앞으로 중국 성장을 견인하는 핵심 엔진이 될 전망이다. 국가발개위 첨단기술국관계자는 3월 23일 내외신 기자회견에서 "코로나19는 중국에 있어 디지털 전환의 거대한 효과에 새로 눈뜨는 계기가 됐다"고 밝혔다. 

베이징= 최헌규 특파원 chk@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