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함평 복지시설 생활 중학생 의심 증상…진단검사 후 관찰
뉴스핌 | 2020-03-28 21:40:00

[함평=뉴스핌] 지영봉 기자 = 전남 함평군은 복지시설에서 생활하는 중학생이 코로나19 의심 증상을 호소해 검체를 채취하고 검사하고 관찰중이다.

28일 함평군에 따르면 군 보건소는 복지시설에서 생활하는 중학교 3학년생 A군이 38.3도의 고열 등 코로나19 증상을 호소해 검체를 채취했다. 검사 결과는 29일쯤 나올 예정이다.

전남 함평군 청사 전경 [사진=지영봉 기자] 2020.03.28 yb2580@newspim.com

A군은 이날 오후 2시 40분께 택시를 타고 보건소를 찾았으나 단순 고열로 판단해 검사하지 않은 채 돌려보냈다가 오후 6시 30분께 보건소 직원들을 복지시설로 보내 검사를 실시했다.

복지시설 관계자와 생활자 등 30여명에 대해서도 발열과 인후통 등 코로나19 증상이 있는지 살펴본 뒤 필요한 경우 검체를 채취할 계획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중학생을 돌려보내는 과정에 일부 문제가 될 소지가 있어 직원들을 복지시설로 보내 관계자들과 생활자들의 증상을 관찰하고 있다"며 "A군과 접촉한 택시기사도 증상 여부를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yb2580@newspim.com

전남 함평군,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
함평군, '농가 고통 분담' 농기계 임대료 감면
함평군 학부모연합회 군내 전체 학생 배부 마스크 제작
함평군 지역아동센터 내달 5일까지 휴원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