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코로나19] 카플란 "하반기 미국 경제 회복…소비자들은 위축될 수도"
뉴스핌 | 2020-04-09 08:39:00
06/01 장마감
거래량
2,682
전일대비
-0.72%
시가총액
78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서울=뉴스핌] 최원진 기자= 로버트 카플란 미 댈러스 연방은행 총재는 미국 경제가 이번 분기 가파른 하락세를 겪고 하반기에는 성장 궤도로 복귀할 것으로 전망했다고 로이터통신이 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카플란 총재는 로이터와 전화 인터뷰에서 이같이 밝히면서, 다만 코로나19(COVID-19) 사태가 진정세에 돌입하고 경제가 재개한다고 해도 소비자들은 사태 이전만큼 자유롭게 소비하지 못할 것이라고 봤다. 쇼핑이나 외식할 때 바이러스에 노출될 우려도 있지만, 실직에 대한 걱정과 저축 고민이 있기 때문이다.

그는 "코로나19로 인한 충격 때문에 소비자들 태도가 더 조심스러울 것인가? 안전성 문제가 아니다. 재정적 그리고 잠재적 일자리 불안정이 소비자들로하여금 지출을 줄이고 더 저축하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카플란 총재는 미국 실업률이 10%대 초중반을 유지하다가 올해 말에는 7%~8%대로 떨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코로나19 사태 전 수준까지 실업률이 감소하려면 내년 한 해 대부분의 시간이 걸릴 것이란 예측이다.

연방준비제도(Fed·연준)는 '제로' 금리 시대를 연 것에 이어 무한대 양적완화 정책을 펼치는 등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타격 흡수에 한창이다. 카플란 총재는 연준이 추가 조치를 취할 수 있느냐는 로이터의 질문에 "계속 주시하고 있어라"(stay tuned)고 답했다.

로버트 카플란 미국 댈러스 연방준비은행 총재 [사진=로이터 뉴스핌]

wonjc6@newspim.com

[극복! 코로나] 미국 보호장비 수출 제한…캘리포니아, 하루 8만개 마스크 소독
[코로나19] 트럼프 "사망자 줄어야 경제 재개"...4차 경기부양안 거론
미, 코로나19 격리지침 완화검토
WTO "코로나에 전 세계 무역 금융위기 때보다 급감"
코로나 팬데믹에 美 경제 통계 정확도 떨어진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