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동상이몽2’ 박탐희·박시은·유선·이태란, 쎈 언니들의 '찐' 부부 이야기
뉴스토마토 | 2020-05-26 00:26:13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 – 너는 내 운명’에서 박시은이 박탐희, 유선, 이태란과 현실적인 결혼 이야기를 했다.

5월 25일 방송된 ‘동상이몽 – 너는 내 운명’에는 박시은이 개최한 랜선 바자회에 함께한 동료 배우 이태란, 유선, 박탐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박시은은 ‘여배우들의 은밀한 바자회’ 일명 ‘여은바’ 멤버라고 했다. 코로나19로 인해 초호화 여배우들의 바자회를 온라인으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바자회 한 시간 전 배우 유선, 박탐희, 이태란까지 ‘여은바’ 멤버들이 모두 모였다. 이들은 생애 첫 랜선 바자회라는 점에서 기대를 했다. 그런 가운데 유선은 진태현에게 계속해서 진서방이라고 불렀다. 이에 대해 진태현은 “유선 누나가 연애할 때부터 진서방이라고 불렀다”고 했다.

박탐희, 이태란, 유선은 박시은과 진태현 부부를 보면서 “작품 속 상대와 사랑에 빠지는 로망은 있다. 커플로 연기하다 결혼까지 가면 너무 예뻐 보인다”고 했다. 박시은은 “다들 그런 기회가 있었을 것”이라고 했다. 하지만 이태란은 “난 남편 밖에 없다. 내 남편이 첫 남편”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 가운데 진태현은 각자 남편들과 얼마나 통화를 하는지 물었다. 그러자 유선은 진태현을 저격 하듯 “전화 너무 하더라”고 했다. 박탐희는 “아이가 둘이 된 결혼 12년차가 되면 연락 목적은 육아 공유와 생사 체크, 어딘지는 궁금하지 않다”고 했다.

또한 “스킨십도 육아가 이미 전쟁 같은 현실이라 애들 손 잡아주기 바쁘다”며 “이렇게 지내다 보니 남녀는 아닌 것이 되더라. 부부보다 부모로 평행선이 된 느낌”이라고 현실적인 결혼 이야기를 털어놨다.





동상이몽 박탐희 박시은 유선 이태란. 사진/SBS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