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트럼프 "이번 주 안에 중국에 강력한 조치 취할 것"
뉴스핌 | 2020-05-27 07:40:00
08/10 장마감
거래량
384
전일대비
+1.28%
시가총액
75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서울=뉴스핌] 이홍규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6일(현지시간) 국제사회의 우려에도 불구하고 '홍콩 국가보안법'(홍콩 보안법) 추진을 강행하는 중국에 대해 이번 주 조치를 취할 준비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트럼프 대통령은 백악관에서 홍콩에서의 중국의 행동에 대해 제재를 가할 것이냐는 취재진의 질문을 받고, 이같이 말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그는 "우리는 지금 무언가를 하고 있다. 아주 재미있을 것으로 생각한다"며, "하지만 오늘 그것에 관한 이야기는 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 "이번 주가 끝나기 전에 여러분은 그것에 대해 듣게 될 것"이라며, "매우 강력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앞서 백악관은 트럼프 대통령이 중국의 홍콩 보안법 제정 추진에 불쾌해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케일리 매커내니 대변인은 백악관 브리핑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중국의 홍콩보안법 제정에 관련해) 만약 중국이 홍콩을 장악한다면 (홍콩이) 어떻게 금융 허브(중심지)로 남을 수 있는지 알기 어렵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래리 커들로 미국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NSC) 위원장은 트럼프 대통령이 코로나19(COVID-19) 사태에 대한 중국의 자세에 매우 화가 나있기 때문에 기존의 1단계 미중 무역합의가 이전만큼 중요하지 않다고 말하기도 했다.

지난 22일 중국은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 국회 격)에서 홍콩 통제를 강화하기 위한 홍콩 보안법 제정안을 발의했다. 제정안에는 국가 분열과 정권 전복, 조직적인 테러 활동, 외부 세력에 의한 내정 간섭을 금지하고 홍콩에 국가 안전보호 기관을 설립하는 내용이 담겼다. 오는 28일 전인대 폐막일에 의결이 예상된다.

중국은 홍콩의 입법회(의회에 해당)를 거치지 않고 보안법을 법제화해 실행할 방침이다. 보안법이 실행되면 홍콩 독립을 주장하거나 중국 공산당의 일당 체제를 비판할 경우 불법이 돼 처벌을 받을 가능성이 있다. 홍콩 언론들은 빠르면 8월 시행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미국을 비롯한 국제사회는 홍콩 보안법이 실행되면 홍콩 시민과 언론의 자유와 권리가 훼손될 것이라고 우려한 바 있다. 지난 22일 영국과 호주, 캐나다의 외무장관들은 공동성명을 내고, 홍콩 입법회 및 시민들의 직접 참여를 배제한 중국의 홍콩 보안법 법제화는 일국양제의 원칙을 분명히 훼손하는 것이라며 깊은 우려를 나타냈다. 

[워싱턴 로이터=뉴스핌] 이홍규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백악관 로즈가든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0.03.29 bernard0202@newspim.com

bernard0202@newspim.com

미국 재무부, 홍콩 보안법 관련 중국 개인·기업 제재 검토
백악관 "트럼프, 中에 불쾌"...무역합의·홍콩 금융 허브 문제 제기
백악관 "트럼프, 홍콩 보안법 불쾌..금융 중심지 유지 의문"
캐리 람, 중국 '홍콩 보안법' 추진 옹호...서방국가 비판 일축
미국 이어 대만도 '홍콩 특별지위 박탈' 경고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