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6월 소비자물가 0.0% 상승…한 달만에 다시 0%대
뉴스토마토 | 2020-07-02 08:00:00
[뉴스토마토 백주아 기자] 지난달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0.0%를 기록하며 한 달만에 다시 0%대로 올라섰다.

2일 통계청의 소비자물가 동향에 따르면 올해 6월 소비자물가지수는 104.87(2015년=100)로 지난해 같은 달 대비 0.0% 올랐다.

소비자물가는 작년 1월 0.8%로 떨어진 이후 8월 0.0%, 9월 사상 첫 공식 마이너스(-0.4%)를 기록하는 등 12개월 연속 1%를 밑돌았다. 올해 1월 1.5%로 올라섰지만 2월 1.1%, 3월 1.0%로 증가세가 둔화됐다가 4월 0.1%를 기록하며 4개월만에 다시 0%대로 주저 앉았다. 지난달에는 국제유가 하락의 영향으로 -0.3%를 기록하며 지난해 9월 이후 8개월에 만에 다시 마이너스대로 추락했다.

안형준 통계청 경제동향통계심의관은 "석유류 가격이 국제유가 하락으로 급락하고, 고교 무상제도가 확대되는 등 정부 정책도 공공서비스 물가 하락에 영향을 줬다"면서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영향에 외식물가 상승폭과 개인 여행서비스 등이 둔화되면서 전체적으로 아직까지 저물가 상황이 지속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계절 요인이나 일시적 충격에 따른 물가 변동분을 제외한 물가상승률인 '석유류 및 농산물 제외지수(근원물가)'는 전년동월 대비 0.6% 상승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기준 근원물가인 '식료품 및 에너지제외지수'는 0.2% 올랐다.

생선, 해산물, 채소, 과일 등 기상조건에 따라 가격변동이 큰 50개 품목으로 작성하는 '신선식품지수'도 전년보다 4.2% 상승했다.

구입빈도와 지출비중이 높아 가격변동을 민감하게 느끼는 141개 품목으로 작성되는 '생활물가지수'는 전년 동월 대비 0.3% 떨어졌다.

소비자물가에 소유주택을 사용하면서 드는 서비스 비용을 포함하는 '자가주거비포함지수'는 1년 전과 같았다.





코로나19 사태로 침체된 경기를 살리기 위해 정부 주도로 추진하는 '대한민국 동행 세일'에 이마트·롯데마트·홈플러스 대형마트 3사도 참여한다. 지난 25일 오전 서울 한 대형마트에 동행 세일을 알리는 안내문이 걸려 있다. 사진/뉴시스




세종=백주아·김하늬 기자 clockwork@etomato.com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