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日 코로나 신규 확진자 262명…63일 만에 최다
파이낸셜뉴스 | 2020-07-05 00:01:06


[파이낸셜뉴스] 일본에서 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62명 나오면서 이틀 연속 200명대의 증가세를 기록했다.

NHK에 따르면 이날(오후 10시 기준) 일본 전역에서 새롭게 확인된 코로나19 감염자 수는 도쿄 131명을 포함해 총 262명으로 긴급사태 발효 기간인 지난 5월 2일(304명) 이후 63일 만에 가장 많은 수를 기록했다.

긴급사태 해제 이후 일본에서 하루 신규 감염자가 200명을 넘은 것은 전날(236명)에 이어 이틀째다.

이로써 일본의 누적 확진자 수는 도쿄 6654명을 포함해 2만314명으로 늘었다. 사망자 수는 전날과 같은 990명이다.

일본의 하루 신규 감염자 수는 4월 중순을 정점으로 감소해 사회·경제 활동을 억제하는 긴급사태가 5월 25일 전국에서 해제됐다.

그러나 6월 중순부터 다시 증가세로 돌아서 하순에 100명대로 올라선 뒤 급기야 전날부터 200명대가 됐다.

일본 정부는 최근의 신규 확진자 증가와 관련, 유흥업소를 매개로 한 젊은 층이 많아 중증화하는 환자 수가 적은 점과 코로나19 대응에 필요한 의료체제가 확충된 점 등을 들어 긴급사태를 다시 선포할 상황은 아니라는 입장이다.

일본 정부의 코로나19 대응을 이끌고 있는 니시무라 야스토시 경제재생상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높은 긴장감을 갖고 경계해야 할 상황"이라면서도 긴급사태를 즉각 발효할 상황은 아니라고 말했다. 
한편 전날 일본 외무성은 해외안전 홈페이지를 통해 코로나19 재확산으로 국내 입국을 제한하는 국가 및 지역이 165곳이라고 밝혔다. 입국 후 14 일간의 격리 및 관찰 조치 등 일본 내 입국자에 행동 제한 조치를 취하는 것은 85개국이다.


sjmary@fnnews.com 서혜진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