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故 박원순 시장, 부검 안한다… 경찰 "타살 아니다"
이투데이 | 2020-07-10 21:57:05
[이투데이] 안경무 기자(noglasses@etoday.co.kr)



경찰이 사망한 박원순 서울시장의 사인과 관련해 타살이 아니라고 결론 내렸다. 박 시장의 시신은 유족의 뜻에 따라 부검하지 않고 인계된다.

서울경찰청은 10일 "현장 감식을 통해 확인된 현장 상황, 검시 결과, 유족 및 시청 관계자 진술, 유서 내용 등을 종합하면 타살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경찰은 "유족의 뜻을 존중해 시신은 부검하지 않고 유족에게 인계할 예정"이라고 했다.

박 시장의 빈소는 10일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장례는 서울특별시장으로 5일장으로 치러진다. 발인은 13일이다.



[관련기사]
[종합3보] 박원순 빈소 조문…강경화ㆍ이낙연ㆍ이재명 '침묵'
이낙연, 박원순 추모…공개 일정 취소 후 조문 “안식 기원”
‘시청 6층 박원순 사람들’ 퇴장…별정직 27명 당연퇴직 처리
박원순 시장 분향소 고향에도 마련…11일 오전부터 조문
[속보] 경찰 "박원순 타살혐의점 없어…부검 않고 유족에 인계"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