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파주시 안전수돗물 이상무!…방제점검 추가실시
파이낸셜뉴스 | 2020-07-17 01:47:06
파주시청 출입구. 사진제공=파주시

[파주=파이낸셜뉴스 강근주 기자] 지난 겨울 평균기온이 3도를 넘는 등 평년보다 지나치게 포근해 벌레 월동치사율이 낮아졌다. 그 바람에 올해 봄-여름에는 벌레 피해가 잦다. 이에 따라 파주시 환경수도사업단은 파주수도관리단과 함께 15일 안전 수돗물 공급을 위해 물 생산공정과 시설물에 대해 점검을 실시했다.

정수 처리공정 중 활성탄 여과지 운영 지속시간을 기존 90시간에서 48시간으로 단축해 여과지 세척상태 관리를 강화하고 정수지, 배수지 등에 벌레 유입 차단 방충 스크린 상태를 점검하며 수돗물 공급 전 과정을 살폈다.

파주시 수돗물은 표준 정수처리에 오존 접촉과 활성탄 흡착을 포함한 고도정수처리를 거쳐 생산되며 오존에 의한 수처리는 수돗물의 맛-냄새, 병원균 제거에 효과적일 뿐만 아니라 벌레의 유충 활성상태를 억제할 수 있다고 알려졌다.

한편 파주시 환경수도사업단은 6월22일부터 7월5일까지 상수도 분야 국가안전대진단을 실시해 호우피해 등을 대비한 정수장, 배수지 등 상수시설물 안전점검을 실시한 바 있다.

최귀남 환경수도사업단장은 16일 ”시민에게 안전하고 깨끗한 수돗물을 공급하는데 심혈을 기울이겠다“며 ”공동주택 저수조는 여름철 관리가 소홀한 틈을 타 벌레의 번식지가 될 수 있으니 청소 등 관리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