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中 "美, 제재와 차별 중단하고 1단계 무역합의 이행 여건 만들라"
뉴스핌 | 2020-08-13 19:09:24
09/25 장마감
거래량
22,685
전일대비
+1.30%
시가총액
1,514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베이징 로이터=뉴스핌] 김선미 기자 = 중국 정부가 미국에 중국 기업에 대한 제재와 차별 행동을 중단하고 미중 1단계 무역합의를 이행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라고 촉구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런훙빈(任鴻斌) 중국 상무부 부장조리(차관보)는 13일(현지시간) 기자회견에서 "코로나19(COVID-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과 미국의 수출 통제 조치가 중국의 미국산 재화 및 서비스 구입에 영향을 미치고 있음을 부인할 수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현 상황에서 중미 양국이 어려운 시기를 극복하기 위해 협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밝혔다.

런 부장조리는 "우리는 미국이 중국 기업에 대한 제재와 차별 행동을 중단하고 1단계 무역합의 이행을 위한 여건을 만들기를 희망한다"고 강조했다.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국무역대표부(USTR) 대표와 류허(劉鶴) 중국 부총리 등 미중 고위급 당국자가 이번 주말 화상회의를 통해 1단계 무역합의 이행 평가를 진행할 예정인 가운데, 최근 양국 관계가 경색된 만큼 양측에서 불만의 목소리가 제기될 가능성이 높다.

앞서 블룸버그 통신은 중국이 틱톡과 위챗에 대한 미국의 제재 조치를 거론할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한 바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6일 틱톡 모기업인 바이트댄스와 위챗 모기업 텐센트에 대한 거래금지 행정명령에 서명했다.

또한 올해 팬데믹에 따른 세계경제 추락으로 중국은 미국에 약속한 미국산 농산품 수입 확대 목표를 달성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올해 상반기 중국의 미국산 제품 수입 규모는 전년 동기 대비 3.5% 감소했다.

 

gong@newspim.com

美와 FTA 원한다는 대만...미중 갈등 심화 예고
中 원천봉쇄 나선 美, 공자학원과 모든 중국 앱 겨냥
WSJ "틱톡, 구글이 금지한 택틱 활용해 사용자 데이터 추적"
미국 "홍콩 제조 수입품, '메이드 인 차이나' 표기할 것"
[종합] 트럼프, '틱톡' 바이트댄스·'위챗' 텐센트와 거래금지 명령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