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삼성전자, 업계 유일 "0.7 마이크로미터 픽셀" 기반 이미지센서 라인업 확대
뉴스핌 | 2020-09-15 11:00:00
11/27 장마감
거래량
13,907,894
전일대비
+0.29%
시가총액
4,071,392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삼성전자(005930)가 업계에서 유일하게 0.7μm(마이크로미터, 100만분의 1미터) 픽셀 기반의 다양한 제품 라인업을 구축했다.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고화소 카메라 트렌드에는 초소형 픽셀 이미지센서가 필수다. 제한된 공간에 더 많은 화소를 담을 수 있으면서도 얇은 디자인을 동시에 구현할 수 있기 때문이다.

삼성전자는 다양한 초소형 픽셀 이미지센서를 바탕으로 고화소 모바일 이미지센서 시장 공략에 본격 나선다는 계획이다.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삼성전자가 0.7 마이크로미터(μm) 픽셀 기반 이미지센서 신제품 4종을 공개했다. [사진=삼성전자] 2020.09.15 sjh@newspim.com

삼성전자는 0.7μm 픽셀 기반의 신제품 '아이소셀 HM2', 'GW3', 'JD1'을 양산하고 있으며 'GM5'의 샘플을 공급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0.7μm 픽셀 제품은 삼성전자가 지난해 업계 최초로 선보인 제품이다. 이번엔 신제품 4종을 추가로 선보이며 업계에서 유일하게 0.7μm 픽셀 기반의 다양한 제품 라인업을 구축했다. 

신제품은 ▲0.7μm 픽셀 최초의 1억800만 화소 '아이소셀 HM2' ▲4K 60프레임 촬영이 가능한 6400만 화소 'GW3' ▲초광각과 폴디드줌을 지원하는 4800만 화소의 'GM5' ▲베젤리스 디자인 구현에 최적화된 초소형 3200만 화소 'JD1'다.

일반적으로 이미지센서 픽셀의 크기가 작아질수록 빛을 받아들이는 면적이 줄어들어 촬영한 이미지의 품질이 낮아진다. 따라서 픽셀의 크기를 줄이면서도 성능은 향상시키는 것이 기술의 핵심이다.

삼성전자는 0.7μm 초소형 이미지센서에서도 고품질의 이미지를 구현할 수 있도록 픽셀의 광학 구조를 개선하고 신소재를 적용해 빛의 손실과 픽셀 간 간섭현상을 최소화하는 삼성전자만의 특허 기술인 '아이소셀 플러스(ISOCELL PLUS)'를 적용했다.

또한 빛의 양에 따라 자동으로 ISO 값을 조정해 색 재현성을 높이고 노이즈를 최소화하는 스마트-ISO(Smart-ISO) 기술도 적용했다.

4분기부터는 차세대 '아이소셀 2.0'과 '스태거드 HDR(staggered High Dynamic Range)' 등 첨단 센서 기술을 적용할 예정이다.

아이소셀 2.0은 컬러필터 사이의 격벽 구조를 효율화해 빛의 손실과 픽셀 간 간섭현상을 최소화한 기술이다. 이 기술을 통해 감도(Sensitivity)를 최대 12% 높일 수 있어 픽셀이 작아지더라도, 화질을 높일 수 있다.

스태거드 HDR은 픽셀이 빛에 노출되는 방법을 개선한 기술로 이미지 처리 속도를 향상시키면서도 고품질의 이미지를 얻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0.7μm 픽셀로 1억800만 화소 제품을 구현할 경우, 0.8μm을 이용할 때 보다 이미지센서의 크기를 최대 15% 줄일 수 있다. 이미지센서가 작아진 만큼 카메라 모듈의 높이도 최대 10% 낮아져 스마트폰에 들어가는 카메라의 높이를 낮출 수 있다.

박용인 삼성전자 시스템LSI사업부 센서사업팀장(부사장)은 "삼성전자는 2015년 업계최초로 1.0μm, 2017년 0.9μm 픽셀을 출시한 이후, 2018년 0.8μm 제품을 연이어 출시했고, 2019년 0.7μm와 1억800만 화소 제품을 최초로 공개했다"며 "삼성전자는 이번 신제품 라인업으로 초소형·고화소 시장을 확대하는 한편, 센서 혁신 기술 개발을 지속해 한계를 돌파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sjh@newspim.com

삼성전자, '스마트 사이니지' 전세계 알릴 콘텐츠 만든다
"낮에는 집중, 밤에는 휴식을"...삼성전자, 생체리듬 맞춘 LED 조명 출시
"삼성전자, 3Q 영업익 11조원 전망...목표가↑" - 하나금융투자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