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美 코로나19 확진자 700만명 돌파…세계 5명중 1명은 미국인
한국경제 | 2020-09-21 15:26:32
미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가 700만명을 넘
어섰다. 세계 코로나19 확진자 5명 중 1명은 미국에서 발생한 것으로 조사됐다
.

통계사이트 월도미터에 따르면 20일(현지시간) 기준 미국의 코로나19 누적 확진
자 수는 700만4768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대비 3만3344명 증가했다. 미국에서는
매일 3만~4만명대 신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다. 전 세계 코로나19
확진자(3122만9795명) 가운데 약 22.4%가 미국에서 집계됐다.

캘리포니아주와 텍사스주, 플로리다주 등이 코로나19 ‘핫스폿’(집
중발병지역)으로 지목된다. 이들 지역에서는 매일 2000명이 넘는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쏟아져나오고 있다. 이밖에 테네시주와 위스콘신주, 뉴욕주, 일리노
이주, 조지아주도 코로나19가 빠르게 확산하는 지역으로 거론된다.

미국 내 코로나19 사망자는 20만4118명으로 집계됐다. 미국은 확진자 수와 사망
자 수 모두 압도적인 세계 1위다.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의 경우 세계 2위인
인도(약 548만명)보다 약 152만명, 3위 브라질(약 454만명)보다 약 246만명 많
다.

다만 코로나19 증가세는 다소 약화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미국의 코로나1
9 누적 확진자는 지난달 26일 600만명을 넘어섰다. 누적 확진자가 100만명 증가
하는 데 26일이 소요됐다. 앞서 500만명에서 600만명으로 늘어나기까지는 20일
이 걸렸다.

하지만 미국을 제외한 세계 73개국에선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시 증가 추세로 전
환해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인도에서는 20일 하루 8만7382명의 신규 확
진자가 발생했다. 브라질과 프랑스에서도 각각 1만6282명, 1만569명이 늘어났다
.

특히 북반구에 겨울 추위가 다가오고 있어 올 겨울 코로나가 더욱 기승을 부릴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코로나19와 독감이 함께 유행하는 ‘트윈데믹&rs
quo;을 걱정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각국 정부가 봉쇄 정책에 따른 경제
타격을 우려해 재봉쇄 정책을 피하려고 한다는 점도 위험 요소로 거론된다.

박상용 기자 yourpencil@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