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특징주]신풍제약, 2154억 규모 자사주 처분 소식에 `급락`
edaily | 2020-09-22 09:16:38
10/28 장마감
거래량
979,213
전일대비
+3.15%
시가총액
0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이데일리 유현욱 기자] 신풍제약(019170)이 22일 장을 열자마자 추락했다. 지난 21일 전해진 대규모 자사주 처분 공시 영향이다. 통상 자사주 처분 공시는 주가에 악재로 작용한다.

이날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신풍제약은 유가증권 시장에서 전날보다 13.70% 내린 16만7000원에 시가가 정해졌다. 이후 낙폭을 줄이면서 오전9시9분 현재 10.85% 하락한 17만2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날 신풍제약이 처분하겠다고 밝힌 자사주는 128만9550주다. 신풍제약이 보유한 전체 자사주 500만3511주에서 4분의 1에 해당한다. 처분 가격은 21일 종가(19만3500원)에서 13.7% 할인된 주당 16만7000원이다. 약 2154억원 규모다. 처분 물량 중 58만주는 홍콩계 헤지펀드인 세간티가 사기로 했다.

신풍제약 측은 “생산설비 개선 및 연구개발과제 투자 자금 확보를 위해 자사주 처분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신풍제약 주가는 전날 시간 외 거래 시장에서 9.82% 하락한 17만4500원에 마감했다. 시간 외 거래의 가격 제한폭은 당일 정규 거래 종가 대비 10%로 제한된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