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주간전망] 코스피, 숨고르기 전망…"2200선 저가매수 대응"
한국경제 | 2020-09-27 08:00:12
이번주 국내 증시는 숨고르기 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예상된다. 전문가들은 저가
매수로 대응하면서 호실적이 예상되거나 그간 낙폭이 깊었던 대형주에 주목하
라고 조언했다.

2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주(21~25일) 코스피지수는 전주보다 133.61포인
트(5.53%) 내린 2278.79에 장을 마쳤다. 뉴욕증시 급락 여파와 기관들의 매도가
집중되면서 하락세가 이어졌다.

지난주 미국 증시는 큰 변동성을 보이며 하락했다. 테슬라 니콜라 등 주요 기술
주들이 하락한 영향이 컸다. 23일(현지시간) 테슬라는 10.34%나 급락했다. 테슬
라의 배터리 행사에서 투자자들이 기대했던 '주행 수명 100만 마일 배터리
' 관련 내용이 나오지 않은 결과다.

같은 날 니콜라는 25.82%나 떨어졌다. 힌덴버그 리서치의 보고서를 계기로 사기
논란에 휘말리면서, 수소 충전소 건설 중단이라는 악재까지 발생한 여파였다.
다행히 주후반부터 기술주가 반등하면서 주간 하락 폭을 줄였다. 25일(현지시
간) 뉴욕증시는 상승 마감했다.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1.34% 올랐으며,
나스닥 지수는 2.26% 급등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도 1.6
% 상승했다.

다만 미국 내 정치적 갈등이 최고조에 달했다는 점이 향후 증시에 부담으로 작
용할 것이라는 분석이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긴즈버그 후임 대법관 인준을
강행하겠다는 방침을 밝히면서, 5차 경기부양책은 연내 합의가 사실상 힘들어
진 상황이기 때문이다. 대선도 최대 쟁점이다. 29일(현지시간) 진행될 대선 TV
토론에 대한 관심은 더 높아질 전망이다.
코스피, 숨고르기 양상…"반도체 등 대형주 접근 유효"
이처럼 불확실성이 높아지면서 코스피는 이틀간 숨 고르기 양상을 이어갈 것으
로 예상된다. 그간 경기 개선 기대감이 주식시장 상승 동력으로 작용했다는 점
에서 되돌림이 이어질 수 있는 구간이라는 분석이다.

서정훈 삼성증권 연구원은 "동아시아 지역 전반이 추석 연휴에 진입하는
관계로 시장 관망세는 유지될 수 있다"며 "상해 증시가 10월8일까지
휴장임을 감안하면 10월초까지는 본격 반등보다는 숨 고르기를 이어갈 전망&q
uot;이라고 내다봤다.

전문가들은 코스피의 가격 매력이 재차 생길 수 있는 2200선 초반에서의 저가
매수로 대응할 것을 조언했다. 노동길 NH투자증권 연구원은 "2200선 초반
엔 저가 매수 대응이 필요하며, 저가 매수 시에는 향후 경기 회복 수혜를 기대
할 수 있는 대미 수출 분야를 긍정적으로 판단한다"고 했다.

특히, 대형주가 대안이 될 수 있다는 판단이다. 한대훈 SK증권 연구원은 "
;반도체 자동차 IT하드웨어 IT소프트웨어 2차전지 등 대형주가 대안이 될 수 있
다"며 "이들 업종은 내년도 순이익 추정치도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등 향후 전망이 밝아, 이번 조정이 저점매수 기회가 될 수 있다"고 분석
했다.

서정훈 연구원도 "그간 단기 낙폭이 깊었던 화학 에너지 증권 업종 등에
관심을 기울일 필요가 있겠다"며 "이들의 실적 모멘텀이 긍정적이라
는 점도 가점 요인으로, 중소형주 대비 대형주의 상대적 가격 매력도가 크다&q
uot;고 짚었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