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유엔 '공무원 피격' 정식 논의…"北, 인권법 위반"
파이낸셜뉴스 | 2020-10-24 18:17:06
킨타나 北인권특별보고관 유엔 총회서 인권 상황 보고

토마스 오헤아 퀸타나 유엔 북한 인권 특별보고관.뉴스1


[파이낸셜뉴스] 서해상에서 벌어진 북한의 한국 공무원 총격 살해 사건이 유엔에서 정식 논의됐다.

토마스 오헤아 킨타나 유엔 북한인권특별보고관은 23일(현지시간) 오후 유엔총회 제3위원회 원격회의에 출석해 북한 인권 상황을 보고하며 북한 해역에서 일어난 피격 사건을 언급했다.

킨타나 보고관은 피격 사건에 대해 "(북한) 경비대의 생명에 즉각적인 위협이 되지 않는 민간인을 불법적이고 자의적으로 사살한 것은 국제인권법 위반"이라고 지적했다.

보고관은 "북한은 이 사건에 대한 모든 정보를 공개하고 관련자의 책임을 물어야 하며, 공무원의 가족에 보상하고 이런 일이 다시 일어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밝혔다.

특히 보고서는 북한이 무단 침입자들에 대한 국가적인 정책 검토 사항을 담을 것을 주문했다.

아울러 한국도 이번 사건에 대한 모든 정보를 제공하고, 북한에 국제적 의무 준수를 촉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imne@fnnews.com 홍예지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