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셀트리온, 2023년까지 송도에 6만L 규모 3공장 건설
한국경제 | 2020-11-18 12:20:03
셀트리온은 인천시 연수구 송도신도시 내 부지에 제3공장 및 글로벌생명공학연
구센터를 건립한다고 18일 밝혔다.

바이오의약품 3공장은 6만L 규모로 건설된다. 제품 다양화를 고려해 다품종 생
산 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시설이다. 기존 2공장 부지 내 대지면적 4700㎡(약 1
500평)에 4층 규모로 건립된다. 2023년 5월까지 준공하고, 2024년 6월부터 상업
생산을 개시한다는 목표다.



3공장 완공 시 셀트리온은 기존 1,2공장의 19만L를 포함해 연 25만L급 생산시설
을 확보하게 된다. 3공장에는 7500L 규모 배양기를 총 8개 구축할 계획이다. 생
산해야 할 바이오의약품 종류가 많아지는 상황에 탄력적으로 대응하겠다는 설명
이다. 회사는 배양기가 많은 만큼 배치 간격도 짧아져 생산량 및 매출 기여 측
면에서도 유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글로벌생명공학연구센터는 연구개발(R&D) 및 공정 개발, 임상을 수행하기 위한
대규모 연구 시설이다. 예상 준공 시점은 2022년 7월이다.

3공장 및 연구센터 건립에는 총 5000억원이 투입된다. 신규 고용 창출은 총 30
00명 가량 이뤄질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그 중 2000명은 전문 바이오 개발 인
력이다. 혁신 제품 개발에 매진해 신약후보물질(파이프라인)을 대폭 늘려나간다
는 방침이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3공장 및 연구센터 건설을 본격화하며 바이오의약품
수요 증가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것”이라며 “송도를 중심으로 우리
나라 바이오산업 발전에도 보탬이 되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셀트리온은 대량 생산을 위한 설비 투자도 병행할 계획이다. 2030년까지 송도에
20만L 규모 제 4공장과 복합 바이오타운을 건립한다는 것이다. 4공장이 설립되
면 해외 공장을 포함해 총 60만L의 생산 능력을 확보하게 된다.

박인혁 기자 hyuk@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