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종합] 전국에서 집단감염…코로나19 신규 확진자 300명대 지속
이투데이 | 2020-11-20 15:33:06
[이투데이] 세종=이해곤 기자(pinvol1973@etoday.co.kr)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일 연속 300명을 넘어섰다. 300명대 연속 발생은 수도권 중심으로 2차 유행이 퍼졌던 8월 말 이후 3개월 만이다. 최근 확산세는 전국에서 집단감염 발생에 따른 것으로 3차 유행도 우려되는 상황이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0일 기준 국내발생 신규 확진자는 363명이라고 밝혔다. 국내발생은 320명, 해외유입은 43명이다.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을 비롯해 전국에서 발생했다. 집단감염이 곳곳에서 발생하면서 확산세가 꺾이지 않고 있다. 이날 국내발생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218명, 지역에서 145명이 나왔다.

주요 집단 사례로는 서울 동대문구 고등학교에서 18일 첫 확진자 발생한 뒤 누적 확진자가 9명으로 늘었다. 도봉구 청련사에서는 이날 5명의 추가 감염자가 나오면서 29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경기 안산시 수영장에서는 회원과 가족 등으로 코로나19가 전염되면서 누적 확진자가 17명으로 늘었다. 인천에서는 남동구 가족과 지인 사이 전파가 이뤄져 확진자가 40명으로 늘었다.

충남 아산에서는 선문대학교에서 14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확진자가 보령 펜션으로 여행을 다녀온 뒤 학교 친구를 사이 전파가 이뤄진 것으로 나타났다.

경남 하동 중학교에서는 접촉자 가운데 5명이 확진 판정을 받아 누적 확진자가 26명으로 늘었고, 강원 철원 장애인 요양원에서도 추가 확진자 10명이 확인돼 전체 확진자는 40명이 됐다.

경남 창원에서는 친목모임에서 집단감염이 이뤄졌다. 16일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이날까지 23명이 감염됐다.

광주광역시에서는 대학병원에서 확진자가 발생해 46명이 감염됐고, 전북 익산 대학병원에서도 18일 첫 확진자가 나온 뒤 11명의 집단감염이 발생했다.



[관련기사]
[속보] 전북 익산 대학병원 코로나19 확진자 11명
[속보] 경남 창원 친목모임서 코로나19 집단감염…23명 확진
[속보] 경남 하동 중학교 코로나19 확진자 5명 늘어…총 26명 감염
[속보] 충남 아산 선문대 코로나19 집단감염 26명 확진
[속보] 인천 남동구 가족 관련 코로나19 확진자 21명 확인…누적 40명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