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신용정보원, AI로 개인사업자 부도율 예측 성공
뉴스핌 | 2020-11-24 19:04:44

[서울=뉴스핌] 박미리 기자 = 한국신용정보원은 인공지능(AI) 기법을 기반으로 한 개인사업자 업종별 부도율 예측 연구에서 성과를 거뒀다고 24일 밝혔다.

개인사업자는 기업과 개인의 속성을 모두 갖고 있으나 데이터가 충분하지 않아 연구가 어려웠던 대상이다. 이에 신용정보원은 거시경제지표와 자체 보유한 다양한 기업신용정보, 대표자 개인신용정보를 종합적으로 분석해 개인사업자의 업종별로 향후 부도율을 예측하는 모형을 개발하고자 해당 연구를 진행했다.

[CI=한국신용정보원] 2020.11.24 milpark@newspim.com

그 결과 신용정보원은 기업 부도율 예측 시 전통적으로 널리 사용해 온 거시경제변수와 함께 신용정보원이 보유한 미시적 신용정보를 추가로 사용할 때 부도율 예측력이 향상되는 점을 확인했다. 이 모형에 활용된 AI 기법과 개발 방법론은 지난달 국제 딥러닝 전문가 콘퍼런스인 'DLDC'에서 발표돼 호평을 받기도 했다. 

신현준 신용정보원장은 "AI 기법을 통해 개인사업자의 업종별 부도율을 정확히 예측할 수 있다면 경제 시스템의 리스크를 예방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금융 현장에서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도록 금융회사들과 연계 협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신용정보원은 이 연구를 통해 검증된 유의미한 데이터들을 '빅데이터 개방시스템(CreDB)'을 통해 개방해 금융회사 등이 AI 개발을 위한 데이터세트로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milpark@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