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국제유가, 11개월 만에 최고치…바이든 부양책 기대감
한국경제 | 2021-01-15 07:47:27
국제유가가 미국의 추가 경기부양 기대감에 11개월 만에 최고 수준으로 뛰어 올
랐다.

14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2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
I)는 전날보다 배럴당 0.66달러(1.24%) 상승한 53.57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지
난해 2월 20일 이후 최고치다.

이날 국제유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보급 확대와 조
바이든 미 대통령 당선인이 내놓을 추가부양책의 기대감에 오름세를 나타냈다.
바이든 당선인이 1조9000억달러 규모에 추가부양 패키지를 내놓을 것으로 알려
졌다.

국제 금값은 하락했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2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0.2%(3.50
달러) 떨어진 1,851.40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