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종목이슈] 증시 호황에 "대선 테마주"도 후끈...윤석열·이재명 관련주 인기
뉴스핌 | 2021-01-21 08:32:52

[서울=뉴스핌] 김준희 기자 = 최근 정치인 테마주가 연일 강세다. 대권 유력주자들에 대한 여론조사 결과가 속속 발표되며 윤석열 검찰총장과 이재명 경기도지사 관련주가 주목받고 있다.

2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덕성(004830) 주가는 전날 유가증권시장에서 5.25% 급등하며 장을 마쳤다. 덕성 우선주는 10.83%까지 올랐다. 이날 윤석열 검찰총장이 한 대권 여론조사에서 지지도 1위를 기록한 소식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

덕성은 합성피혁 및 합성수지 전문 제조업체다. 이봉근 대표이사와 김원일 사외이사가 윤 총장과 서울대 법대 동문으로 알려지며 '윤석열 테마주'로 분류됐다.

이날 증권관련 데이터 분석 서비스인 뉴스핌라씨로에 따르면 전날 투자자들은 '윤석열' 관련주를 많이 검색했다. 관련 종목으로 덕성 외에도 서연(007860), 서연탑메탈(019770), 제일테크노스 등이 포착됐다. 서연과 서연탑메탈는 각각 전 거래일 대비 3.8%, 2.17% 올랐다. 제일테크노스는 장중 9.88%까지 상승했다가 -0.05%로 장을 마쳤다. 

여론조사업체 윈지코리아컨설팅은 아시아경제 의뢰를 받아 16~17일 전국에서 1009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한 결과(표본오차 95% 신뢰 수준에서 ±3.1%포인트) 윤 총장이 여권 유력주자들과 일대일 가상 대결에서 모두 이기는 것으로 나왔다고 발표했다.

윤 총장은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가상대결에서 46.8%의 지지를 얻어 39.0%인 이 대표를 따돌렸다. 이는 불과 0.2%p 앞섰던 지난 11월 3주차 결과와 크게 벌어진 수치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와의 가상대결에서는 45.1%를 기록해 42.1%인 이 지사보다 3%p 앞섰다. 다만 이는 표본 오차 이내의 박빙이다. 지난해 11월에는 이 지사가 42.6%로 41.9%였던 윤 총장을 근소하게 앞섰다.

여권에서는 이재명 지사 지지도가 이낙연 대표보다 높게 나타나며 관련주가 들썩였다. 뉴스핌라씨로에 따르면 이날 '이재명' 관련주도 많이 검색됐으며, 관련 종목으로는 오리엔트정공, 비비안(002070), 에이텍 등이 포착됐다.

자동차용 변속기 및 엔진 부품 전문업체 오리엔트정공은 전 거래일 대비 3.14% 오른 1640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오리엔트정공은 지난 15일 이 지사가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에서 1위를 했다는 결과가 나오자 상한가를 기록하기도 했다. 오리엔트정공은 이 지사가 당사 계열사인 오리엔트시계사에서 근무한 경험이 있어 성남시장 당시부터 '이재명 테마주'로 분류됐다.

여성 내의류 제조업체 비비안과 LCD 디스플레이 응용제품 제조업체 에이텍은 각각 3.02%, 0.86% 상승 마감했다.

한편 정치 테마주 대부분이 사업과 직접적인 연관이 없어 '묻지마 투자'는 유의해야 한다. 실적과 관련 없는 급등은 주가 급락으로 이어지기도 한다. '이재명 테마주'로 엮인 오리엔트정공은 이 지사가 지방선거에 출마했던 2018년 초 1300원대까지 치솟았다가 1년 만에 400원대까지 떨어졌다.

'윤석열 테마주'로 분류된 덕성은 지난해 초 현저한 시황변동이 일어나자 한국거래소의 조회공시 요구에 대해 "당사의 대표이사, 사외이사와 윤석열 검찰총장이 대학교 동문인 것은 사실이나 과거 및 현재 당사와 사업 관련 내용이 전혀 없다"고 답변한 바 있다.

zunii@newspim.com

이 기사는 뉴스핌과 금융 AI 전문기업 씽크풀이 공동으로 작성한 것입니다. AI를 기반으로 생성된 데이터에 기자의 취재 내용을 추가한 'AI 하이브리드 기사'입니다.

[특징주] '윤석열 지지율 1위'에... 테마주 덕성 '강세'
[종합] 김진욱, '공수처 1호' 윤석열? "추후 검토"…위장전입은 사과
[여론조사] 대선 지지율, 이재명 23% vs 윤석열 13%...이낙연, 10%까지 추락
[여론조사] '이제는 2강' 이재명 25.5% vs 윤석열 23.8%...하락세 이낙연 14.1%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