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경찰, "성추행 의혹" 김종철 전 정의당 대표 수사 착수
뉴스핌 | 2021-01-27 21:44:15

[서울=뉴스핌] 이학준 기자 = 경찰이 김종철 전 정의당 대표 성추행 사건에 대한 수사에 나섰다. 다만 피해자인 장혜영 정의당 의원이 '2차 가해'를 주장하고 있어 향후 수사에 난항이 예상된다.

27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은 시민단체 활빈단이 지난 26일 서울 영등포경찰서에 김 전 대표를 강제추행 혐의로 고발한 사건을 이송받아 수사에 착수했다.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김종철 정의당 대표 kilroy023@newspim.com

김 전 대표는 지난 15일 서울 여의도 모처에서 장 의원과 면담 목적의 저녁 식사를 마친 후 차량을 기다리던 장 의원에게 부적절한 신체접촉을 한 의혹을 받고 있다.

김 전 대표는 지난 25일 "명백한 성추행 가해를 저질렀다"며 관련 의혹을 인정하고 대표직에서 사퇴했다.

이에 활빈단이 김 전 대표를 경찰에 고발했으나 장 의원은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어떤 의사소통 없이 저의 의사를 무시한 채 가해자에 대한 형사고발을 진행한 것에 아주 큰 유감"이라고 반발했다.

이어 "왜 원치도 않은 제3자의 고발을 통해 다시금 피해를 지난하게 상기하고 설명하며 그 과정에 필연적으로 수반될 2차 가해를 감당해야 하냐"며 "해당 시민단체의 행동은 저의 일상으로의 복귀를 돕기는커녕 오히려 방해하는 경솔한 처사"라고 했다.

특히 "성범죄가 비친고죄로 개정된 취지는 피해자 의사를 존중하고 권리를 확장하자는 것이지 피해자 의사를 무시하라는 것이 아니다"며 "사법처리를 마치 피해자의 의무인 것처럼 호도하는 것은 또 다른 피해자다움의 강요일 뿐"이라고 강조했다.

 

hakjun@newspim.com

시민단체, '강제추행' 김종철 전 정의당 대표 경찰 고발
[종합 2보] 김종철 정의당 대표 전격 사퇴…"머리숙여 사죄"
[종합] 정의당도 강타한 성비위…김종철 대표, 장혜영 의원 성추행해 사퇴
[1보] 김종철 정의당 대표, 성추행 의혹으로 사퇴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