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셀트리온 코로나 치료제, 유럽서 동반심사 착수
한국경제 | 2021-02-26 01:53:24
[ 이주현 기자 ] 셀트리온이 개발한 코로나19 항체치료제 ‘렉키로나&rs
quo;(성분명 레그단비맙)에 대해 유럽의약품청(EMA)이 동반심사(롤링 리뷰)에
착수했다고 회사 측이 25일 밝혔다.

동반심사는 전염병 대유행과 같은 위기 상황에서 치료제나 백신에 대한 평가를
신속히 진행하기 위한 절차다. EMA는 품목허가 신청을 받기 전에 동반심사를
통해 의약품의 유효성, 안전성, 품질 등에 관한 자료를 검토한다. EMA 산하 약
물사용자문위원회(CHMP)는 동물실험과 임상 1·2상에서 나온 결과를 토대
로 렉키로나 품질 평가에 들어갔다.

셀트리온은 미국 식품의약국(FDA)과도 품목허가를 위한 사전 협의를 진행 중이
다. 환자 모집의 어려움과 백신 공급 등으로 인해 렉키로나를 코로나19 예방 목
적으로 개발하려던 임상시험은 포기하기로 했다. 대신 변이 바이러스에 대응할
수 있는 치료제 개발에 집중한다는 구상이다. 이 회사는 구축해 놓은 중화항체
플랫폼 중 영국·남아프리카공화국 변이 바이러스에 중화능력을 보인 3
2번 후보 항체와 렉키로나를 섞어 쓰는 ‘칵테일 치료제’를 개발 중
이다.

셀트리온은 세계 10여 개국 코로나19 경증·중등증 환자 약 1200명을 대
상으로 진행 중인 임상 3상을 통해 안전성과 유효성에 대한 추가 자료도 확보할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이미 10만 명분의 렉키로나 생산을 완료했으며 연간 150
만~300만 명분을 추가 생산할 계획”이라며 “각국 규제기관이 요청
하는 자료와 서류를 차질 없이 제출해 렉키로나 초기 공급을 위해 최선을 다하
겠다”고 말했다.

이주현 기자 deep@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