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1위…이재명 23.6%
한국경제 | 2021-03-01 09:26:37
이재명 경기지사가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관련 여론조사에서 1위를 유지했다.

1일 리얼미터가 오마이뉴스 의뢰로 지난달 22∼26일 전국 2536명을 상대로
대선주자 선호도를 조사한 결과 이 지사는 전달보다 0.2%포인트 상승한 23.6%를
기록했다. 리얼미터 조사에서 이 지사가 기록한 최고치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9%포인트 오른 15.5%를 나타냈다. 10개월 만에
하락세를 멈추고 반등했다. 광주·전라(21.2%→27.8%), 부산·
;울산·경남(12.5%→16.6%), 40대(12.3%→15.5%)에서 회복한 것
이 주효했다.

윤석열 검찰총장은 2.9%포인트 하락한 15.5%로 이 대표와 공동 2위를 기록했다
. 대전·세종·충청(24.7%→12.2%), 50대(21.5%→15.5%)에
서 낙폭이 컸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7.0%, 무소속 홍준표 의원은 6.6%, 오세훈 전 서울시장
은 3.2%,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은 3.0%를 각각 기록했다.

이밖에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 2.8%, 유승민 전 의원 2.4%, 정세균 국무총리
2.4%,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 2.3%, 정의당 심상정 전 대표 2.0%, 원희룡
제주지사 1.6%, 김두관 의원 0.9% 순이었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1.9%다.

이송렬 기자 yisr0203@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