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이재명 "이순자 사과, 마지막 순간까지 광주 우롱하는 것"
한국경제 | 2021-11-27 14:31:57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전두환씨의 부인 이순자씨가 "남편의 재
임 중 고통을 받은 이들에게 사죄를 드린다"고 말한 것에 대해 "사과
하는 것인지 모르겠다"며 마지막 순간에 이르러서도 광주 시민들을 우롱하
는 발언"이라고 말했다.

이 후보는 27일 전남 강진군 군동면 안풍마을 방문 이후 기자들을 만나 "
이순자씨가 사과한 발언의 앞뒤를 보면 사과하는 건지 아닌지 잘 모르겠다&quo
t;며 "전두환씨 젤 문제되는 부분은 재임 중 행위보다는 재임 과정에서 벌
어진 소위 쿠데타와 학살 아닌가"라고 말했다.

이씨는 27일 오전 진행된 전씨의 발인식에서 "남편의 재임 중 고통을 받고
상처를 입으신 분들께 남편을 대신해 깊이 사죄를 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 이에 전씨 측 민정기 전 청와대 비서관은 이날 오후 화장장인 서울 서초구 서
울추모공원에서 기자들과 만나 "기사를 보니까 5·18 단체들이 사죄
를 받아들일 수 없다고 하는데, (이씨가) 5·18 관련해서 말씀하신 게 아
니다"라며 "(이씨가) 분명히 재임 중이라고 말했다"고 선을 그
었다.

이 후보는 이런 맥락을 고려하면 이씨가 사실상 5·18 관련 사과를 거부
한 것으로 봐야한다는 입장이다. 그는 "전씨가 사망한 날 극단적인 선택을
한 광주 시민군 이광영씨의 얘기를 알 것이다"라며 "전두환 군사반
란 세력에 의해 총을 맞고 평생 반신불수로 고통을 겪다가 극단적 선택을 한 날
이 하필 전씨의 사망일"이라고 말했다.

이어 "같은 날 벌어진 일인데 사과하는 마음이 눈꼽만큼이라도 있으면 이
광영 시민에 대해 한마디라도 했을 것 같다"며 "마지막 순간에 이르
러서도 광주 시민들과 국민들을 우롱하는 발언이라고 생각된다"고 말했다
.

강진=전범진 기자 forward@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