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내일 날씨] 전국 대체로 맑아…강원 영동 최대 20㎝ 이상 눈
이투데이 | 2022-01-19 20:27:04
[이투데이] 안유리 기자(inglass@etoday.co.kr)


▲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7도까지 떨어지며 눈이 내리는 19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역 일대에서 시민들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조현호 기자 hyunho@(이투데이DB)


목요일인 20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영하의 추위가 이어지겠다.

또 강원 영동과 경상 동해안, 제주도 산지에는 아침까지 강한 눈이 내릴 전망이다.

19일부터 강원 영동에는 최대 20㎝ 이상, 경북 북부 동해안, 경북 북동 산지, 제주도 산지에는 5∼15㎝의 눈이 쌓일 것으로 예보됐다.

기상청은 한반도에 북동풍이 불어서 해수면과 지상의 온도 차이가 커 동해 상에 눈구름이 강하게 발달할 것이라고 예보했다.

백두대간의 산사면을 타고 오르면서 더욱 강해진 눈구름이 강원 영동, 경북 북부 동해안, 경북 북동 산지 등에 강한 눈을 뿌릴 전망이다.

울릉도·독도에는 이날 오전 3시를 기점으로 대설주의보가 발효됐고, 경북 북동 산지에는 이날 오후 6시 50분을 기점으로 대설주의보가 내려진 상태다.

비 또는 눈이 내리는 지역에서는 빙판길이나 도로 살얼음으로 미끄러운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13∼-1도이고 낮 최고기온은 0∼8도로 예보됐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8도 △춘천 -10도 △강릉 -3도 △대전 -9도 △청주 -8도 △대구 -6도 △광주 -6도 △전주 -7도 △부산 -3도 △제주 1도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인 가운데 수도권·강원·충청권·대구는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또 전 해상에서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주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1.5∼5.0m, 서해 앞바다에서 0.5∼2.0m, 남해 앞바다에서 0.5∼3.0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km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2.0∼5.0m, 서해 0.5∼4.0m, 남해 1.0∼4.0m로 예상된다.



[관련기사]
[날씨] 계속되는 한파…수도권 최대 7㎝ 눈 소식도
[포토] '눈 내린다'
[포토] 눈 내리는 출근길
[포토] 출근길 내리는 눈
[포토] '눈 내려서 신나요'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